프로야구

‘모터는 잊어주세요’ 김웅빈, 데뷔 첫 3안타 활약 [오!쎈 고척]
키움 히어로즈 김웅빈(24)이 데뷔 첫 3안타 경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