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라리, 서울 반포 전시장-서비스센터 개장...새 CI로 단장 

페라리, 서울 반포 전시장-서비스센터 개장...새...
[OSEN=강희수 기자] 페라리가 서울 반포 전시장 및 서비스센터를 신규 오픈했다.


[OSEN=강희수 기자] 페라리가 서울 반포 전시장 및 서비스센터를 신규 오픈했다.

페라리 국내 공식 수입 및 판매사 ㈜FMK는 15일, "반포 전시장 및 서비스센터는 페라리의 새로운 랜드마크로서, 고객에게 보다 차별화되고 품격 있는 공간을 제공하고 전통, 열정, 장인 정신과 혁신, 그리고 이탈리아의 헤리지티가 집약된 페라리의 DNA를 폭넓게 경험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페라리 반포 전시장은 지상 2층, 지하 1층, 전체 면적 약 2,000m2 (약 606평) 규모로 판매(Sales)와 서비스(Service), 부품 판매 및 교체(Spare parts)가 한 곳에서 이뤄지는 3S 쇼룸이다. 1층과 2층에 각 4대씩, 최대 8대의 차량 전시가 가능하며 지하 1층에는 1,100m2 규모의 서비스센터를 운영한다.

반포 전시장은 페라리의 새로운 CI를 적용해 고급스러우면서도 편안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상징적인 컬러들과 소품, 기념비적인 순간들을 담은 이미지를 조화롭게 배치해 브랜드의 라이프스타일을 총체적으로 경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꾸몄다.

차량과 브랜드의 역사 및 특징, 포뮬러 1 스토리 등을 볼 수 있는 브랜드 익스피리언스 LED월, 헤리티지 월과 라이브러리, 그리고 디지털 시뮬레이터와 아틀리에 패널, 커뮤니티 테이블이 설치된 컨설팅룸 등 전시장 곳곳에서 브랜드를 경험하고 즐길 수 있다.

페라리 국내 공식 수입 및 판매사 ㈜FMK 김광철 대표이사는 “새로운 반포 전시장 겸 서비스센터를 통해 고객들은 페라리 오너로서 차량을 소유하는 전 과정에서 자부심을 느낄 수 있는 수준 높고 차별화된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며, “나아가 고객분들은 물론, 페라리 팀이 함께 모여 브랜드에 대한 애정과 지식을 나누고 교류할 할 수 있는 페라리 클럽하우스로서의 역할도 기대한다”고 말했다.

지난달부터 새단장에 들어간 페라리 청담 전시장은 3월 말 재오픈 예정이다. /100c@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21-02-15 1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