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챔스 승강전] 강현종 한화생명 감독, "우리도 물러설 곳 없어, 최종전 잡겠다"

[롤챔스 승강전] 강현종 한화생명 감독, "우리도...
[OSEN=종로, 고용준 기자] "압박감을 나도 느낄 정도다. 그래도 포기하지 않아서 다행이다."



[OSEN=종로, 고용준 기자] "압박감을 나도 느낄 정도다. 그래도 포기하지 않아서 다행이다."

조마조마한 선수단의 경기력에 아쉬움 보다는 안타까운 마음을 전한 한화생명 강현종 감독은 선수들의 집중력을 잃지 않은 점을 칭찬하면서 최종전 각오를 다졌다.

한화생명은 10일 오후 서울 서울 종로 롤파크 LCK아레나에서 열린 ‘2020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롤챔스)’ 스프링 승격강등전 다이나믹스와 패자전서 3-1로 승리했다. 한화생명이 다이나믹스의 끈질긴 추격에 위기를 맞는 순간도 있었으나 집중력을 잃지 않고 패자전서 살아남았다.

경기 후 인터뷰에 나선 강현종 감독은 "확실히 중요한 경기여서 긴장을 많이 했다. 평상시 하지 않는 실수가 많이 나왔다. 압박감을 나도 느낄 정도다. 준비한 걸 다 소화하지 못해서 못 미더운 경기력이 나왔다"며 "그러나 포기하지 않고 집중력을 잃지 않아서 다행이었다"라고 패자전 승리 소감을 전했다.

덧붙여 강 감독은 "리그는 3전제라 선수들이 5전제 경험이 없다. 선수들에게 '장기전을 가게 되면 집중하는 쪽이 이긴다'라는 말을 했다. 선수들이 잘 따라와 줬다"며 "최종전은 진에어도 많이 준비했을거라 생각한다. 그렇지만 우리도 물러설 곳이 없다. 지금까지 했던 경기를 토대로 부족한 점을 보완해서 최종전을 잡겠"라고 각오를 밝혔다.
/ scrapper@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9-09-10 22:02

HOT NEWS

Oh! 모션

OSEN 포토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