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mail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밴드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폰트 크게
  • 폰트 작게

'감아차기 장인' 손흥민, 아포엘전 MOM 선정

'감아차기 장인' 손흥민, 아포엘전 MOM 선정
손흥민은 팀이 1-0으로 앞서던 전반 37분 추가골을 터트렸다. 아크 서클 근처서 요렌테와 2대1 패스를 주고 받은 뒤...

[OSEN=이균재 기자] 아포엘(키프로스)전서 시즌 6호골이자 2경기 연속골을 터트린 손흥민(25, 토트넘)이 영국 언론이 선정한 MOM(경기 최우수선수)을 차지했다.
토트넘은 7일(한국시간) 새벽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서 열린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H조 최종 6차전서 전반 요렌테와 손흥민, 후반 은쿠두의 연속골에 힘입어 아포엘을 3-0으로 완파했다.


손흥민은 팀이 1-0으로 앞서던 전반 37분 추가골을 터트렸다. 아크 서클 근처서 요렌테와 2대1 패스를 주고 받은 뒤 왼발로 절묘하게 감아 차 아포엘 골문 구석을 갈랐다. 순식간에 아포엘 수비수 6명을 무력화시킨 원더골이었다.

영국 미러는 손흥민에게 양 팀 최고 평점인 8과 함께 MOM으로 뽑으며 "편안하게 완벽한 골을 넣었다. 좋은 마무리였다"고 엄지를 치켜세웠다.

손흥민은 유럽축구통계전문인 영국 후스코어드 닷컴 평점에서도 양 팀 통틀어 네 번째로 높은 평점 8을 받았다.

영국 스카이스포츠도 손흥민에게 양 팀 공동 2위에 해당되는 평점 7을 매겼다./dolyng@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7-12-07 16:58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