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mail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밴드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폰트 크게
  • 폰트 작게

르메르디앙 서울, 9월 1일 오픈...문화·예술 품었다

르메르디앙 서울, 9월 1일 오픈...문화·예술 품었다
[OSEN=강필주 기자]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의 프리미엄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 르메르디앙 서울이 9월 1일 서울 강남구...


[OSEN=강필주 기자]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의 프리미엄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 르메르디앙 서울이 9월 1일 서울 강남구 봉은사로에 오픈한다.

르메르디앙이 한국에 선보이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르메르디앙 서울은 세계적인 디자인 회사 데이비드 콜린스 스튜디오의 디자인 아래 시크한 유럽의 매력을 잘 반영하는 미드센추리(Mid-Century)풍으로 탄생한다.

르메르디앙 서울은 ‘예술을 품은 호텔’로 호텔 입구부터 로비, 객실, 레스토랑, 엘리베이터 등 투숙객의 동선과 연결된 모든 부분이 김희경 작가의 Bloom, 김병호 작가의 Triple Garden, 양민하 작가의 집적 등 아트워크로 채워질 예정이다.

1층에는 600평대 규모의 아트센터 M컨템포러리가 오픈한다. M컨템포러리는 문화예술의 중심인 강남에서 센세이션을 이루고자 하는 신개념 아트스페이스다. 르메르디앙 서울의 모든 숙박객들은 르메르디앙의 Unlock Art 프로그램을 통해 M컨템포러리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M컨템포러리는 9월 1일부터 11월 19일까지 라즐로모홀리-나기를 주제로 한 개관전 'The New Vison : 바우하우스에서 인공지능까지'를 시작으로 다양한 분야의 전시를 연 3~4회 진행할 예정이다.

5개의 레스토랑은 다양한 콘셉트로 구성된다. 올데이다이닝으로 운영되는 셰프팔레트에서는 넓고 쾌적한 분위기 아래 현대적 감각으로 재해석한 전세계 다양한 요리를 맛볼 수 있다. 특히 셰프팔레트의 시그니처 공간인 테라스 가든에서 꽃과 신선한 공기를 느끼며 뷔페를 이용할 수 있다.

르메르디앙 서울 허브의 라운지&바 레티튜드37에서는 르메르디앙의시그니처 메뉴인 스파클링과 쁘띠 플레이트, 에끌레어와 일리커피를 즐길 수 있다. 특히 한국의 로컬 푸드를 활용한 쁘띠 플레이트, 에끌레어도 선을 보일 예정이다.

비스트로&펍미드센추리에서는 14m 길이의 미디어 아트가 담긴 M스크린을 바라보며 브런치메뉴와 펍 메뉴를 즐길 수 있다. 호텔 연회, 웨딩, 레스토랑을 포함한 모든 식음 메뉴 개발은 에드워드 권 셰프의 총괄 아래 ‘아트 저니’를 테마로 진행된다. 에드워드 권 셰프는 플레이트를 캔버스 삼아, 예술을 담은 미식도 보여줄 예정이다.

에드워드 권 셰프가 운영하는 엘리멘츠와 랩 24도 오픈한다. 국내 시장에 첫 발을 딛는 엘리멘츠에서는 한식뿐 아니라 중식, 동남아, 할랄 메뉴 등 모던 아시안 메뉴들을 만나볼 수 있다. 랩24에서는 컨템포러리가스트로노미 콘셉트의 프렌츠퀴진을 맛볼 수 있다.

한편 르메르디앙 서울은 오픈을 맞이해 9월 1일과 2일 오프닝 파티를 진행한다. 9월 1일은 M컨템포러리의 "The New Vison Party"로 아트워크 큐레이션, 미디어 아트쇼, 칵테일 파티로 진행된다. 9월 2일은 르메르디앙 서울의 "A New Perspective, ‘Begin’ Party"로 호텔에 대한 새로운 관점을 보여주는 르메르디앙 서울의 파티를 즐길 수 있다. 르메르디앙 서울을 방문한 국내외 투숙객들은 자유롭게 푸드핑거와 칵테일을 즐기며 이야기를 나누는 소셜의장을 경험할 수 있다. /letmeout@osen.co.kr

[사진] 르메르디앙 호텔 제공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7-08-31 19:30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