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mail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밴드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폰트 크게
  • 폰트 작게

박유천, '아랑' 후속 '보고싶다' 출연 '확정'..강력계 형사 변신

박유천, '아랑' 후속 '보고싶다' 출연...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25일 “박유천이 11월 첫 방송될 예정인 드라마 '보고싶다'의 남자주인공 한정우 역 출연을...
[OSEN=이지영 기자] 박유천이 MBC 수목극 '보고싶다'에 출연한다.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25일 “박유천이 11월 첫 방송될 예정인 드라마 '보고싶다'의 남자주인공 한정우 역 출연을 최종 확정 짓고 본격적인 촬영 준비에 돌입 했다”고 밝혔다.

'보고싶다'는 열다섯, 가슴 설렌 첫 사랑의 기억을 송두리째 앗아간 쓰라린 상처를 가슴에 품고 살아가는 두 남녀의 숨바꼭질 같은 사랑이야기를 담은 정통 멜로드라마다.

극 중 박유천은 유쾌한 성격에 뻔뻔함까지 겸비한 강력계 형사 한정우 역을 맡아 한 여인을 향한 그리움을 간직한 채 맹수처럼 범인을 쫓는 데 열중하는 마성의 캐릭터로 변신, 다시 한 번 브라운관 여심(女心)을 뜨겁게 달굴 전망이다.

씨제스는 “이미 여러 작품을 통해 검증 된 탄탄한 연기와 전 세대를 아우르는 스타성까지 겸비한 박유천이 이번 작품으로 또 다른 연기 변신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좋은 모습을 선사할 것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지난 2010년 드라마 '성균관스캔들'을 통해 성공적인 연기자 데뷔를 알린 박유천은 이후, '미스 리플리' '옥탑방 왕세자' 등에서 한층 업그레이드된 연기력과 대중성을 동시에 거머쥐며, 배우로써 안정 궤도에 올랐다는 호평과 함께 가장 영향력 있는 한류스타로 각광받고 있다.

bonbon@osen.co.kr

<사진> 씨제스 제공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2-09-25 16:13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