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장' 나상호가 해줬다...서울, 대구 잡고 7년여만의 FA컵 결승 진출

'주장' 나상호가 해줬다...서울, 대구 잡고...
[OSEN=이인환 기자] 대구 FC와 맞대결서 FC 서울이 웃으며 FA컵 결승에 선착했다.


[OSEN=이인환 기자] 대구 FC와 맞대결서 FC 서울이 웃으며 FA컵 결승에 선착했다.

서울은 5일 오후 7시 DGB대구은행파크에서 펼쳐진 대구와의 2022 하나원큐 FA컵 4강전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서울은 지난 2016년(준우승) 이후 7년 만에 결승에 진출했다.

앞서 2연전서 모두 대구에 패했던 서울은 경기 시작부터 볼 점유율을 높여갔다. 대구는 라인을 내리고 역습으로 계속 대응했다.

서울은 전반 30분 강성진이 오른쪽 측면에서 조영욱의 패스를 받아 안쪽으로 드리블을 했고 왼발 슛을 했으나 마무리까지 이어지지 않았다. 전반은 0-0으로 마무리됐다.

후반도 마찬가지 흐름이었다. 서울이 맹공을 퍼부었으나 마무리에는 실패했다. 후반 22분 세징야가 박스 밖에서 직접 프리킥 슈팅을 시도하며 반격했으나 양한빈이 잡아냈다.

대구는 후반들어서는 어느 정도 공세에 나서며 세징야의 킥을 계속 노렸다. 후반 35분 세징야의 프리킥을 제카가 중앙으로 연결해서 고재현이 밀어 넣으며 골문을 갈랐다. 그러나 오프사이드가 선언됐다.

결국 정규 시간 90분 동안은 승부를 가리지 못하고 연장전에 돌입했다. 연장전도 서울이 경기를 주도하며 맹공을 펼쳤다.

답답하던 승부에 균열을 낸 것은 서울이었다. 연장 추가시간 나상호는 기가 막힌 돌파 이후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며 7년여만의 결승행에 마침표를 찍었다.

/mcadoo@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22-10-05 21:45

Oh! 모션

HOT NEWS

OSEN 포토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