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현모 "♥라이머 3개월 만 프러포즈, 6개월 후 결혼" ('결혼에 진심')

JTBC 제공
안현모 "♥라이머 3개월 만 프러포즈, 6개월 후...
[OSEN=장우영 기자] 100일 결혼 신화를 쓴 안현모가 진솔한 경험담으로 ‘결혼에 진심’을 향한...


[OSEN=장우영 기자] 100일 결혼 신화를 쓴 안현모가 진솔한 경험담으로 ‘결혼에 진심’을 향한 진정성을 더했다.

오는 13일 첫 방송될 JTBC 신규 예능프로그램 ‘결혼에 진심’은 결혼에 진심인 남녀가 연애를 넘어 결혼을 약속하는 100일간의 여정을 담은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앞서 ‘결혼에 진심’을 소개하는 자타공인 감성 MC 성시경의 인터뷰가 공개돼 프로그램에 대한 물음표가 샘솟고 있는 가운데 실제로 100일 만에 결혼에 골인한 주인공인 경험치 만렙 MC 안현모가 기혼자의 시선으로 보는 관전 포인트를 전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먼저 “제 일상에 없는 감정을 느낄 수 있을 것 같았다”며 ‘결혼에 진심’ 출연 계기를 밝힌 안현모는 “연애하고 데이트하는 모습을 보니 같이 떨리고 그러더라, 지금도 촬영이 너무 재밌고 정말 좋은 소식이 들렸으면 좋겠다”고 해 그녀의 몰입도를 짐작게 했다.

특히 ‘결혼에 진심’ MC 중 유일한 기혼자인 만큼 안현모가 결심남녀(결혼에 진심인 남녀)를 보는 시각도 궁금해지는 상황. “MC 중 저만 기혼자인 건 사실이니까 기혼자의 시선이 있다”던 안현모는 “여성 출연자들한테는 인생 선배로서의 시각도 있다. 연애 이야기와 함께 자기 일이나 미래에 대해 이야기를 할 때도 그들이 잘 됐으면 좋겠다는 응원의 마음이 생긴다”며 결심남녀들을 향한 각별한 애정을 고백했다.

더불어 “그들을 보면서 내 옛날 모습이 생각났다. 그렇기 때문에 더 좋은 선택을 했으면 한다. 30대가 누군가에게는 결혼 적령기겠지만 제가 볼 때는 너무 꽃다운 나이니까 그들이 앞으로 자기 인생을 예쁘게 잘 살았으면 한다”고 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여기에 ‘100일 만에 결혼에 골인’이라는 설정에 대한 진솔한 의견도 전해 눈길을 끌었다. “저도 3개월 만에 프로포즈를 받고 결혼을 결심, 6개월 후에 식을 올렸다. 100일 안에 인생이 결정된 셈”이라던 안현모는 “예전에도 이런 일이 종종 있었던 것 같다. 과한 설정은 아닌 것 같다. 결심남녀의 인생에서 가장 결정적인 100일이 될 것”이라고 해 앞으로 펼쳐질 100일간의 여정을 기대케 했다.

뿐만 아니라 “저희 프로그램은 그야말로 ‘결혼에 진심’인 분들이 나온다. 결혼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하는 분들이 나온 만큼 ‘자기 인생을 걸고 나왔구나’하는 게 느껴지실 것 같다. 그게 저희 프로그램의 가장 큰 차별점이라고 생각한다”고 관전 포인트까지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안현모는 결혼 준비의 필수 코스인 ‘스.드.메(스튜디오, 드레스, 메이크업)’ 할인을 공약으로 내걸었다. “결혼에 필요한 웨딩플래너나 할인권을 드리는 게 좋을 것 같다”고 운을 뗀 안현모는 “이런 쪽을 제가 잘 알고 있기도 하고, 이런 건 해본 사람이 아니면 추천을 못 해준다”며 자신감을 드러내 과연 그녀의 추천을 받아 세상에서 가장 완벽한 결혼식을 올릴 커플은 누가 될지 호기심이 증폭되고 있다.

이렇듯 초고속 로맨스의 산증인 안현모의 솔직담백한 이야기로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리고 있는 JTBC 신규 예능프로그램 ‘결혼에 진심’은 오는 13일 밤 10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elnino8919@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22-10-05 09: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