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관광개발, 일본 입국 완화에 미야자키 전세기 완판

미야자키 다카치호 협곡.
롯데관광개발, 일본 입국 완화에 미야자키 전세기 완판
[OSEN=강희수 기자] 롯데관광개발이 지난 달 내놓은 미야자키 단독 전세기 상품이 완판됐다. 한 달 이라는 시간이...


[OSEN=강희수 기자] 롯데관광개발이 지난 달 내놓은 미야자키 단독 전세기 상품이 완판됐다. 한 달 이라는 시간이 걸리기는 했지만 최근 일본 입국 완화 조치에 힘입어 완판에 성공했다.

롯데관광개발은 오는 11월 3박 4일 일정으로 출발하는 미야자키 단독 전세기 여행상품이 지난달 29일 출시했다. 한달 만에 436개 전 좌석이 판매됐다고 29일 밝혔다.

업계에서 코로나19 이후 출시된 단독 전세기 상품이 완판에 성공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롯데관광개발측은 “1인 기준 169만 원(세금 포함) 정도의 고가 패키지임에도 불구하고 일본이 내달 11일부터 비자 면제 등의 입국 규제를 대폭 완화함에 따라 그 동안 억눌려왔던 일본 여행 수요가 폭발하면서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고 밝혔다.

판매 상품은 일본의 단풍 개화시기에 맞춰 에어부산을 타고 인천에서 미야자키로 2회(11월 13일, 16일) 출발하며, 자연 관광과 골프투어 등 다채로운 여행 코스가 구성됐다. /100c@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22-09-29 15: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