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관광개발, 미야자키 단독 전세기 띄운다...코로나19 이후 업계 최초

아마테라스 협곡 단풍열차.
롯데관광개발, 미야자키 단독 전세기...
[OSEN=강희수 기자] 롯데관광개발이 미야자키 단독 전세기 운항에 도전한다. 코로나19 이후 업계 최초로 시도하는...


[OSEN=강희수 기자] 롯데관광개발이 미야자키 단독 전세기 운항에 도전한다. 코로나19 이후 업계 최초로 시도하는 관광상품이다.

롯데관광개발은 일본의 단풍 개화시기에 맞춰 오는 11월 중순 3박4일 일정으로 미야자키 단독 전세기 여행 상품을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2020년 3월 코로나19로 인해 중단됐던 미야자키 노선을 다시 운항하는 것은 롯데관광개발이 처음이다.

롯데관광개발 권기경 여행사업본부장은 “현재 미야자키는 국내 정기편 취항이 재개되고 있지 않은 지역이지만 롯데관광개발이 미야자키현, 에어부산과의 특별기획으로 이번 단독 전세기 운항에 나서게 됐다”면서 “자연 관광 및 골프투어 등 다채로운 여행 코스를 제공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히고 전 일정 특급호텔에서의 숙박 등 최상의 만족도와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롯데관광개발은 지난 5월, 2년 4개월만의 북해도 단독 전세기 여행 상품을 업계 최초로 출시한 바 있다.

이번 상품은 총 2회에 걸쳐 에어부산 단독 전세기로 인천에서 미야자키로 출발하며, 단체관광 비자 발급 및 신속항원검사, 현지 가이드&기사 비용, 유류할증료 및 세금 등을 모두 포함해 1인 기준 169만 9,000원부터다.

미야자키는 천혜의 자연을 품고 있는 지역으로 연중 따뜻한 날씨와 풍광을 자랑하며 골프 마니아들에게는 골프 여행지로도 유명한 곳이다.

미야자키 쉐라톤 그랜드 오션 리조트.

미야자키 쉐라톤 그랜드 오션 리조트는 큐슈 지역 내 최고층인 45층의 랜드마크 건물로 전 객실 태평양을 바라보는 오션뷰 및 천연 츠쿠요미 온천 등으로 미야자키를 방문한 여행객들 사이에서 인기가 높다.

이번 패키지의 주요 관광지로는 다카치호 협곡, 선맷세 니치난, 오비성하마을, 우도신궁, 활화산 사쿠라지마 등이 있다. 가을 단풍을 만끽할 수 있는 다카치호 협곡과 협곡 위를 지나가며 주변 경관을 감상하는 아마테라스 협곡 단풍열차는 롯데관광개발만의 특별한 일정이다. /100c@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22-08-29 10: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