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오버프라임’, 세계적인 음악가 ‘잭월’과 협업

넷마블 제공.
넷마블 ‘오버프라임’, 세계적인 음악가 ‘잭월’과 협업
[OSEN=임재형 기자] 세계적인 게임음악 작곡가 잭월이 넷마블의 신작 ‘오버프라임’의 OST를...


[OSEN=임재형 기자] 세계적인 게임음악 작곡가 잭월이 넷마블의 신작 ‘오버프라임’의 OST를 작곡했다.

13일 넷마블은 잭월과 3D TPS PC게임 ‘오버프라임’의 OST를 작곡했다고 밝혔다. 잭월은 ‘콜 오브 듀티’ ‘매스 이펙트 시리즈’ 등 20년 넘게 다양한 오리지널 사운드 트랙을 작곡한 유명 음악가다. 2013년 미국 음악가 협회가 주관한 ASCAP를 수상한 바 있다.

잭월은 세계적인 오케스트라와의 협업을 통해 웅장하고 드라마틱한 OST는 물론, 헤비메탈과 다양한 타악기를 이용한 새로운 스타일의 음악을 선보여왔다. 잭월은 ‘오버프라임’ 콘셉트 아트, 스토리, 게임 플레이 흐름 등을 분석해 OST 작곡했으며, 주세페 베르디 홀에서 음원을 녹음해 장엄한 사운드를 만들어냈다.

잭월은 "오버프라임 관련한 다양한 작업물을 받았을 때 시각적인 것만으로도 많은 영감을 받았고, 이를 바탕으로 음악화하는 과정이 즐거웠다"고 말했다. 넷마블은 잭월이 ‘오버프라임’ OST 제작하는 과정을 담은 영상을 오버프라임 공식 SNS 채널과 유튜브에 공개했다.

넷마블이 개발 중인 ‘오버프라임’은 3인칭 슈팅과 MOBA 장르가 혼합된 PC 게임으로, 두 팀이 서로의 기지를 파괴하는 전략 액션게임이다. 이 게임은 MOBA 장르의 핵심인 '전략'을 정점으로 즐길 수 있도록 구성됐으며, TPS의 직관적으로 빠른 템포의 전투를 선사한다.

영웅은 전사, 서포터, 원거리 딜러, 마법사, 탱커, 암살자로 역할이 나뉘며, 전투는 상대편 기지를 먼저 파괴하면 승리하는 방식이다. 맵에는 전장으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는 '점프 패드', 은신할 수 있는 '그림자 연못', AI(인공지능) NPC '티언' 등 다양한 오브젝트가 존재하며, 이를 활용한 각종 전략과 역전을 만들어낼 수 있다.

넷마블은 지난 9일 ‘오버프라임’ 2차 CBT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으며, 하반기 얼리 액세스 버전을 글로벌 게임 유통 플랫폼 '스팀'에 선보일 예정이다. /lisco@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22-05-15 1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