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I] RNG, 패스트웨이 완파...재경기도 쾌조의 출발

라이엇게임즈 플리커.
[MSI] RNG, 패스트웨이 완파...재경기도...
[OSEN=고용준 기자] 재경기도 그들에게는 큰 장애물이 되지 못했다. RNG가 패스트웨이를 완파하고 재경기도 쾌조의...


[OSEN=고용준 기자] 재경기도 그들에게는 큰 장애물이 되지 못했다. RNG가 패스트웨이를 완파하고 재경기도 쾌조의 출발을 시작했다.

RNG는 14일 오후 부산 서면 부산 e스포츠 전용경기장에서 열린 '2022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이하 MSI)' 그룹스테이지 패스트웨이 와일드캣츠와 1라운드 재경기서 압도적인 실력차이를 보이면서 4승째를 올렸다.

'웨이' 얀양웨이의 날카로운 움직임이 RNG의 완승을 견인했다. 봇으로 달려들어 갱킹을 성공한 '웨이'는 첫 드래곤까지 스노우볼을 굴리면서 자연스럽게 RNG가 우위를 점했다. 밀리던 패스트웨이도 탑 '스타스크린'의 슈퍼플레이도 솔로킬을 만들어냈지만, 흐름을 가져가지는 못했다.

반면 RNG는 패스트웨이의 포탑을 사정없이 철거하면서 협곡의 장악력을 높여갔다. 양팀이 봇에서 한 타를 열었지만 결과는 RNG의 득점이었다. 이를 바탕으로 봇 2차 포탑까지 밀어붙인 RNG는 드래곤 오브젝트 카운트에서도 앞서면서 승기를 굳혔다.

내셔남작까지 큰 어려움 없이 가져간 RNG는 본진으로 달려들어 경기를 매조지었다. / scrapper@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22-05-14 21: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