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만 두 자릿수 홈런 & 결승포...TOR 5연승 무산 [TB 리뷰]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지만 두 자릿수 홈런 & 결승포...TOR...
[OSEN=조형래 기자] 최지만(탬파베이 레이스)이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연승 행진을 저지했다.


[OSEN=조형래 기자] 최지만(탬파베이 레이스)이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연승 행진을 저지했다.

최지만은 15일(이하 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 로저스 센터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경기에 4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장해 3타수 2안타(1홈런) 활약을 펼쳤다. 팀의 2-0 승리를 이끌었다. 토론토의 5연승 도전을 무산시켰다.

최지만의 방망이는 첫 타석부터 불을 뿜었다. 토론토 우완 선발 호세 베리오스를 상대한 최지만은 0-0으로 맞선 2회초 선두타자로 등장해 2볼 카운트에서 93마일 포심 패스트볼을 받아쳐 우월 솔로포를 터뜨렸다. 시즌 10호 홈런. 이로써 최지만은 통산 3번째 두 자릿수 홈런 시즌을 완성했다. 2018,2019년에 이은 3번째다.

4회초 타석에서는 우익수 방면 2루타를 때려내며 멀티 히트까지 완성했다. 후속타 불발로 득점에는 실패했다.

6회초 1사 1루에서는 삼진으로 물러났다. 이 타석이 마지막 타석이었다. 8회초 2사 1루에서는 조던 루플로로 교체됐다. 토론토 마운드에 좌완 팀 메이자가 있었기 때문. 경기는 2-0으로 마무리 됐고 최지만은 이날 경기 결승포의 주인공으로 남았다.

탬파베이는 선발 드류 라스무센의 5이닝 2피안타 1볼넷 3탈삼진 무실점 역투에 이어 피터 페어뱅크스, JT 샤그와, 데이빗 로버트슨, 앤드류 키트리지의 불펜 릴레이로 무실점 승리를 거뒀다. 2연패를 탈출했고 90승(55패) 고지를 밟았다.

토론토는 선발 호세 베리오스가 7이닝 4피안타(1피홈런) 4탈삼진 1실점으로 역투를 펼쳤지만 타선이 침묵했다. 토론토의 4연승 행진이 끝났다 시즌 81승64패. /jhrae@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21-09-15 10: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