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아킨 피닉스, '미드소마' 감독 새 영화 주연 캐스팅[Oh!llywood]

호아킨 피닉스, '미드소마' 감독 새 영화 주연...
[OSEN=김보라 기자] 배우 호아킨 피닉스가 아리 에스터 감독의 새 영화에 주연으로 캐스팅됐다.


[OSEN=김보라 기자] 배우 호아킨 피닉스가 아리 에스터 감독의 새 영화에 주연으로 캐스팅됐다.

18일(현지 시간) 영화감독 아리 에스터가 각본을 쓰고 연출을 맡는 새 영화 ‘Disappointment Blvd’에 호아킨 피닉스가 주인공으로 출연을 결정했다는 소식이 알려졌다.

아리 에스터 감독은 영화 ‘미드소마’(2019), ‘유전’(2018)으로 자신만의 독창적인 공포 세계관을 그렸던 바.

새 영화 ‘Disappointment Blvd’의 스토리와 인물 등 자세한 사항은 베일에 가려져 있다. 다만 간략한 스토리를 살펴보면 성공한 기업가의 수십 년에 걸친 인생을 그린다.

제작은 ‘문라이트’(2017) ‘플로리다 프로젝트’(2017) ‘레이디 버드’(2018) 등 작품성과 흥행성을 겸비한 영화제작사 A24가 맡는다.

한편 호아킨 피닉스는 영화 ‘조커’(2019)를 통해 골든 글로브, 크리틱스 초이스, 미국 배우 조합상, 영국 및 미국 아카데미에서 남우주연상을 차지했다.

/ purplish@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21-02-19 08: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