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경식 전 LG 코치, 독립야구단 사령탑 취임

[OSEN=파파고(美애리조나), 지형준 기자] 9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 파파고 스포츠 콤플렉스에 스프링캠프를 차린 LG트윈스, 신경식 코치가 타격 훈련을 지켜보고 있다. /jpnews@osen.co.kr
신경식 전 LG 코치, 독립야구단 사령탑 취임
[OSEN=손찬익 기자] 신경식 전 LG 트윈스 코치가 성남시 독립야구단 맥파이어스 지휘봉을 잡는다.


[OSEN=손찬익 기자] 신경식 전 LG 트윈스 코치가 성남시 독립야구단 맥파이어스 지휘봉을 잡는다.

신경식 감독은 1982년 프로야구 원년 멤버로 1983년 올스타 최다 득표와 함께 MVP로 선정되는 등 1루수로 뛰어난 활약을 펼쳤으며 1995년 은퇴 후 쌍방울 레이더스와 두산 베어스 코치를 거쳐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LG 트윈스의 1군 및 2군 타격 코치를 맡아 선수 육성에 주력했었다.

2021년 3월 팀에 합류하는 신경식 감독은 사령탑 제의를 받고 "독립리그에서 새로운 도전을 하기로 하였으며, 독립야구단 선수들의 꿈을 함께 나누며, 그 꿈을 위해 작지만 내가 가지고 있는 노하우를 꼭 전수 하고 싶다"고 말했다.

2019년 창단한 성남 맥파이어스 야구단은 신경식 감독의 취임과 함께 국내 최고의 코칭스태프로 구성할 예정이며 성남시의 전폭적인 지원 하에 성남시 야구협회 전용구장에서 훈련하고 선수단을 A등급~E등급으로 구성해 훈련비도 지급할 계획이다.

한편 성남 맥파이어스 독립야구단은 을지대학교 평생교육원과의 협약을 통해 운동과 학위(학업)을 같이하는 프로그램을 선수단에게 제공하고, 전문자격증 취득과 함께 스포츠전문 트레이너 양성을 목표로 선수들을 지도하고 있다. /what@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21-02-16 1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