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람상조, 퇴직자 포함 모두를 위한 일자리 창출 가동

보람상조, 퇴직자 포함 모두를 위한 일자리 창출 가동


[OSEN=박선양 기자]8일, 보람상조(회장 최철홍)가 코로나19로부터 설계사(영업사원)를 보호하고 일자리 창출을 위한 ‘설계사 갈 곳 마련’ 프로젝트를 선보였다.

보람상조의 ‘설계사 갈 곳 마련’ 프로젝트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집합금지 및 영업제한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퇴직 설계사 및 모든 구직자들에게 지원 대책을 이행코자 준비된 프로젝트다. 대면영업 방식의 고질적인 문제였던 무분별한 ‘푸쉬(Push)’ 영업의 한계를 극복하고 가입 니즈가 있는 고객과 설계사를 본사가 직접 매칭시켜주는 ‘핀셋(Pincette)’ 영업을 통해 일자리 창출을 극대화 시킨다는 계획이다.

보람상조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고용안정 대책 마련이 시급한 상황에서 설계사들이 보다 안전하고 고수익을 창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다양한 방식의 일자리 창출 지원을 통해 대한민국 1등 상조기업으로서 책임있는 역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밖에도 일자리 창출뿐만 아니라 코로나19로 어려운 소외계층을 위해서 지역 복지기관과 함께 ‘사랑의 이불나눔’, ‘슬기로운 집콕생활’ 등 사회공헌도 활발히 진행 중이다.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21-02-08 14: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