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순철 KBSA 회장 후보, 호반그룹 회장 만나 협회 후원 약속 받아

이순철(오른쪽)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장 후보와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이 7일 호반그룹 본사 사옥에서 후원을 확정지은 뒤 악수를 나누고 있다. ⓒ 이순철 후보
이순철 KBSA 회장 후보, 호반그룹 회장 만나...
[OSEN=홍지수 기자] 제24대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장 선거에 출마한 이순철(60) 후보가 8일 야구협회의 재정 안정을...


[OSEN=홍지수 기자] 제24대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장 선거에 출마한 이순철(60) 후보가 8일 야구협회의 재정 안정을 위한 공약으로 후원 유치를 발표했다.

이순철 후보는 “내가 아마추어 야구 발전과 협회 운영을 위해 개인적으로 1억 원을 출연하기로 공약했다”며 “후원 및 마케팅 유치를 통한 협회의 재정 안정을 위해 뛰고 있던 중 가장 먼저 김상렬 회장님이 손을 잡아 주셨다. 감사하다”고 반가워 했다.

김상렬 호반그룹 회장은 지난 7일 서울 서초구 호반파크의 본사 회의실에서 이 후보가 협회장이 될 경우 임기 4년간 매년 상당한 금액을 후원하기로 약속했다.

또 이 후보는 “해마다 김 회장님의 후원을 비롯해 재정 안정을 통해 시·도협회와 연맹체 지원도 확대하고, 협회 운영과 대회 창설 등도 순조롭게 이뤄질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 회장이기도 한 김상렬 회장은 “예전부터 야구를 참 좋아했고, 골프 등 스포츠 발전을 위해 수십억 원을 후원해왔다”며 “현장을 잘 아는 경기인 출신이 이끌어 가면서 아마추어 야구발전에 봉사하겠다는 이 후보의 뜻을 듣고, 흔쾌히 후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 후보가 당선될 경우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와 호반그룹은 곧바로 후원계약을 할 계획이며, 호반그룹의 지원 금액은 더 늘어날 수도 있을 전망이다.

이 후보는 “선거운동 기간 뿐만 아니라 당선될 경우 여러 기업과 지자체를 부지런히 찾아다니며 적극적인 후원 및 마케팅 활동을 통해 협회의 재정 안정을 위해 더욱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앞으로도 현장 야구인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면서 실현가능하고, 진정성 있는 공약을 발표할 예정이다.

/knightjisu@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21-01-08 13: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