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진균 전 선수협 사무총장,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장 출마 선언 

[사진] OSEN DB
나진균 전 선수협 사무총장,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장...
[OSEN=손찬익 기자] 프로야구선수 은퇴 후 지난 20여년 간 프로와 아마야구 행정 현장에서 활약해 온...


[OSEN=손찬익 기자] 프로야구선수 은퇴 후 지난 20여년 간 프로와 아마야구 행정 현장에서 활약해 온 서울시야구소프트볼협회 나진균 전 전무(53)가 제24대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회장선거에 출마한다고 밝혔다.

나진균 예비후보는 "2001년 1월 프로야구선수협회 사무총장을 시작으로 지난 20년간 체육행정에 몸담고 많은 일을 해왔다. 이제부터는 침체상태에 놓인 한국아마야구의 재도약을 위해 새로운 리더쉽을 세워가고 싶다"고 출마의지를 밝혔다.

나 후보는 충암고,영남대,서강대 언론대학원을 졸업한 LG 트윈스 프로야구선수 출신으로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 사무총장, 서울시체육회 이사, 대한야구협회 사무국장, 2014년 인천아시안게임 사무차장, 서울시야구소프트볼협회 전무이사, 서울시체육단체협의회 부회장 등을 역임하며 체육행정전문가로서의 경력을 20여 년간 쌓아왔다.

제24대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회장 선거에 출마하면서 나 후보가 내세운 4개 핵심 미션은 ▲아마야구 규모 확대 및 인프라 확충 ▲통합 마케팅과 야구 직무교육을 통한 일자리 창출 ▲안정적이고 공정한 야구운영 기틀 마련 ▲튼튼한 재정 확보와 적극적인 현장 소통이며 이를 기반으로 아마야구의 전체적인 파이를 키우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도전하는 협회, 일하는 회장, 새로운 도약!' 을 캐치프레이즈로 내세운 나진균 예비후보는 서울시 동작구에 선거캠프를 열고 본격적인 선거준비에 들어간다. 한편 제24대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선거는 내달 12일에 치러진다. /what@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20-12-28 1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