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키움 김창현 감독대행, '이정후 향해 엄지척'

[사진]키움 김창현 감독대행, '이정후 향해 엄지척'
[OSEN=고척, 최규한 기자] 키움 히어로즈가 3연승을 질주하며 3위로 올라섰다.


[OSEN=고척, 최규한 기자] 키움 히어로즈가 3연승을 질주하며 3위로 올라섰다.

키움은 16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의 홈경기에서 7-4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3연승을 달린 키움은 3위 두산을 잡은 동시에 4위 KT 위즈도 패하면서 단번에 3위로 올라섰다. 두산은 4위로 한 단계 하락했다.

키움은 이정후가 3타수 3안타 1타점 1득점 1볼넷으로 활약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이정후는 6회 1타점 2루타로 KBO리그 역대 단일시즌 최다 2루타 신기록과 개인 커리어 첫 100타점을 동시에 달성했다.

승리를 거둔 키움 김창현 감독대행과 이정후가 인사를 나누고 있다. / dreamer@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20-10-16 2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