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17일 KIA전 승리 기원 시구…1차 지명 신인 강효종

2021년 LG 1차 지명 선수 강효종 ⓒ LG 트윈스
LG, 17일 KIA전 승리 기원 시구…1차 지명...
[OSEN=홍지수 기자] LG 트윈스가 KIA 타이거즈와 경기에서 승리 기원 시구를 진행한다.


[OSEN=홍지수 기자] LG 트윈스가 KIA 타이거즈와 경기에서 승리 기원 시구를 진행한다.

LG는 16일 “홈경기 마지막 주말 3연전을 맞아 KIA와 잠실 홈경기에 앞서 승리 기원 시구를 진행한다”고 알렸다.

LG는 “3연전 둘째 날인 17일에는 'ROOKIES’ DAY'를 맞아 LG의 2021년 1차 지명 신인 선수 강효종 선수가 특별 시구자로 나선다”고 밝혔다. 충암고 출신 강효종 외 10명의 신인 선수들이 처음으로 팬들에게 인사하는 시간을 갖는다.

18일에는 LG 열성팬으로 알려진 연기자 윤박 씨가 시구자로 나서 팀의 승리를 기원한다. 윤박 씨는 17일 첫 방송 예정인 드라마 “써치”에 출연할 예정이다.

/ knightjisu@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20-10-16 10: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