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5연패 탈출 발판 마련한 최채흥, "깔끔하지 못했지만..." [대구 톡톡]

[OSEN=대구, 곽영래 기자] 30일 오후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가 열렸다.5회초 이닝을 마친 삼성 최채흥이 더그아웃으로 들어오고 있다. /youngrae@osen.co.kr
삼성 5연패 탈출 발판 마련한 최채흥, "깔끔하지...
[OSEN=대구, 이상학 기자] 6이닝 무자책점 호투를 날린 악송구 하나였다. 그래도 팀의 5연패 탈출에 발판을 마련한...


[OSEN=대구, 이상학 기자] 6이닝 무자책점 호투를 날린 악송구 하나였다. 그래도 팀의 5연패 탈출에 발판을 마련한 의미있는 호투였다.

삼성 좌완 투수 최채흥이 잘 던지고도 웃지 못했다. 30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한화와의 홈경기에 선발등판, 6이닝 1피안타 1볼넷 2사구 7탈삼진 1실점(비자책) 퀄리티 스타트 호투를 했지만 승리투수가 되지 못했다.

1회 한화 1번 이용규에게 좌전 안타를 맞고 시작한 최채흥은 강경학과 브랜든 반즈를 연속 삼진 처리하며 기세를 올렸다. 2회에도 최재훈을 몸에 맞는 볼로 출루시켰으나 노시환과 유장혁을 연속 삼진 돌려세웠다.

바깥쪽 낮은 직구로 루킹 삼진, 체인지업으로 헛스윙 삼진을 뺏어냈다. 여세를 몰아 3~6회는 4이닝 연속 삼자범퇴 행진. 내야 땅볼만 7개를 유도할 정도로 낮게 제구가 잘 이뤄졌다. 삼성 타선도 5회말 김지찬의 적시타로 선취점을 내 승리 요건을 갖췄다.

그러나 7회 고비를 넘지 못했다. 선두 반즈를 몸에 맞는 볼로 내보낸 게 화근. 이어 김태균과 풀카운트 승부 끝에 볼넷을 내줬다. 무사 1,2루에서 한화는 작전수행능력이 뛰어난 대타 이동훈을 대타로 투입해 번트 사인을 냈다. 이동훈이 초구에 번트를 댔다.
[OSEN=대구, 곽영래 기자] 7회초 무사 1,2루 삼성 최채흥이 한화 이동훈이 번트 타구를 잡아 송구하고 있다. /youngrae@osen.co.kr

[OSEN=대구, 곽영래 기자] 30일 오후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가 열렸다.7회초 무사 1,2루 한화 번즈가 이동훈의 번트때 삼성 최채흥의 송구 실책으로 3루까지 진루하고 있다. /youngrae@osen.co.kr

그런데 번트 속도를 죽이지 못했고, 투수 최채흥 정면으로 향했다. 최채흥은 빠르게 3루 승부를 걸었다. 타이밍상 아웃이었지만 송구가 살짝 높았다. 3루 커버를 들어온 유격수 이학주의 글러브 끝을 맞고 튀어올랐다. 아쉬운 송구 실책으로 고개를 숙였다.

결국 무사 만루에서 마운드를 최지광에게 넘겼다. 최지광은 최재훈을 루킹 삼진 처리했지만 정은원에게 밀어내기 볼넷을 허용했다. 1-1 동점. 최채흥의 시즌 7승이 불발된 순간이었다.

비록 승리는 놓쳤지만 최채흥은 시즌 6번째 퀄리티 스타트에 성공하며 평균자책점을 3.88에서 3.53으로 낮췄다. 최고 144km 직구(35개) 슬라이더(34개) 체인지업(15개) 커브(3개)를 구사했다.

최채흥의 호투를 발판삼아 삼성도 연장 11회 접전 끝에 한화 투수 윤호솔의 초구 직구를 빠뜨린 포수 최재훈의 끝내기 포일에 힘입어 2-1로 이겼다. 최근 5연패 탈출.

경기 후 최채흥은 "13일 동안 실전 투구를 못해 컨디션 조절이 힘들었다. 오늘 제구나 밸런스가 좋진 않았지만, 최선을 다해 던졌다. (강)민호 형의 리드 덕분에 길게 던질 수 있었던 것 같다. 밸런스는 좋지 못했지만 휴식이 길었던 만큼 강한 볼을 던질 수 있었던 것 같다. 깔끔하게 이기진 못했지만 결과적으로 팀이 승리하게 돼 기쁘다"는 소감을 전했다. /waw@osen.co.kr
[OSEN=대구, 곽영래 기자] 30일 오후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가 열렸다.7회초 무사 만루 삼성 최채흥이 강판되고 있다. /youngrae@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20-07-30 22: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