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테일한 윌리엄스, "김선빈 배팅 OK! 단, 주루 확인하고 복귀" [오!쎈 광주]

KIA타이거즈 내야수 김선빈./OSEN DB
디테일한 윌리엄스, "김선빈 배팅 OK! 단,...
[OSEN=광주, 이선호 기자] "베이스러닝 보고 최종 결정한다".


[OSEN=광주, 이선호 기자] "베이스러닝 보고 최종 결정한다".

KIA 타이거즈 주전 김선빈(31)의 1군 복귀가 임박했다.

김선빈은 30일 KT위즈와의 광주경기에 앞서 맷 윌리엄스 감독이 보는 앞에서 훈련을 펼쳤다. 러닝과 배팅을 했다. 수비는 방수포가 깔려 있어 하지 않았다. 경쾌한 움직임을 보여 부상(왼쪽 허벅지와 오른쪽 발꿈치)에서 완쾌한 것 처럼 보였다.

관심은 복귀 시기였다. 이와 관련해 윌리엄스 감독은 "오늘 몸상태를 보니 좋아보인다. 배팅훈련도 했고 러닝 훈련도 했다. 상태는 좋다"고 밝은 표정을 지었다.

이어 "1군 복귀 여부는 베이스러닝을 보고 결정하겠다. 오늘 예정되어있었지만 내일로 조정했다. 내일 경기(31일 롯데 사직) 훈련전에 점검을 하겠다"고 말했다.

베이스러닝을 보는 이유도 상세하게 밝혔다. 그는 "몸상태를 확인해봐야 한다. 특히 (정상적으로) 베이스를 발고 뛰는 각도 확인이 필요하다. 최종 결정을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려면서 "다른 부분은 괜찮은 것 같다"며 복귀에 긍정적인 전망을 했다.

김선빈은 사직 원정길에 함께 이동하고 31일 경기전 주루에서 문제가 없다면 1군에 등록할 것으로 보인다.

김선빈은 지난 5일 창원 NC전에서 1루로 전력질주를 하다 허벅지와 발꿈치를 다쳐 6일 엔트리에서 말소됐다. /sunny@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20-07-30 16: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