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스윕 & 첫 흑자' 윌리엄스, "임기영 긴 이닝 잘 던졌다" [광주 톡톡]

'첫 스윕 & 첫 흑자' 윌리엄스, "임기영 긴...
KIA 타이거즈가 첫 스윕에 성공했다.

[OSEN=광주, 이선호 기자] "임기영 긴 이닝 책임졌다".


KIA 타이거즈가 첫 스윕에 성공했다.

KIA는 21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의 팀 간 3차전에서 선발 임기영이 8이닝 1실점으로 막고 황대인과 박찬호의 2타점 활약 등 찬스 집중력을 앞세워 6-1로 승리했다.

롯데와의 주중시리즈를 모두 잡으며 8승7패를 기록했다. 첫 스윕이자 첫 흑자였다. 롯데는 4연패를 당했다.

경기후 윌리엄스 감독은 "선발 임기영이 긴 이닝을 책임지며 좋은 투구를 했다. 타자들은 찬스에서 꾸준히 득점에 성공하며 승리를 했다. 특히 박찬호와 황대인이 찬스에서 타점을 올려 활약해주었다"고 칭찬했다. /sunny@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20-05-21 2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