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지훈 사이클링히트’ 파주 챌린저스, 난타전 끝 고양시 위너스 제압

[사진] 사이클링히트를 기록한 파주시 챌린저스 석지훈 / 파주시 챌린저스 제공
‘석지훈 사이클링히트’ 파주 챌린저스, 난타전 끝...
[OSEN=이종서 기자] 파주시 챌린저스가 타격전 승자가 됐다.


[OSEN=이종서 기자] 파주시 챌린저스가 타격전 승자가 됐다.

파주시 챌린저스는 13일 경기도 광주시 곤지암읍 팀업캠퍼스 2구장에서 열린 ‘제 2회 경기도 독립야구 리그’에서 고양시 위너스를 18-14로 제압했다. 파주시 챌린저스는 시즌 전적 2승 1패를, 고양시 위너스는 3패를 기록했다.

이날 양팀은 31개의 안타를 주고 받는 치열한 난타전을 펼쳤다.

승자는 파주시 챌린저스가 됐다. 1회 석지훈, 김병석의 3루타를 앞세워 4점을 낸 파주시 챌린저스는 3회 이민석과 석지훈의 연타석 홈런으로 3점을 더했다.

고양시 위너스는 3회 1사 후 타자일순을 하면서 9점을 몰아치며 단숨에 9-7로 역전에 성공했다.

파주시 챌린저스는 4회 한 점을 더하며 추격에 나섰고, 5회 상대 폭투와 김사훈, 한석우의 안타를 묶어 12-9로 재역전에 성공했다.

6회와 7회 파주시 챌린저스가 한 점을 더한 가운데 고양시 위너스가 상대 실책으로 7회말 한 점을 더한 뒤 8회에도 3점을 더해 14-13으로 따라붙었다.

파주시 챌린저스는 9회초 이민석과 석지훈의 장타, 김병석의 홈런으로 4점을 더하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고양시 위너스는 9회말 강민석의 3루타를 앞세워 한 점을 만회했지만 추가점이 나오지 않았다.

파주시 챌린저스는 선발 투수 한민우가 2⅓이닝 5실점을 기록한 가운데 이영현(2⅔이닝 4실점)-김진우(⅔이닝 무실점)-안찬호(3⅓이닝 5실점 2자책)가 마운드에 올랐다.

고양시 위너스는 선발 투수로 남기효(1이닝 4실점)가 나선 가운데 전이집(1이닝 무실점)-노병채(1이닝 3실점 2자책)-황민규(1이닝 1실점)-정종원(1이닝 4실점)-조정현(1이닝 1실점)-김태용(1이닝 1실점)-이성윤(1⅓이닝 2실점)-길나온(⅔이닝 2실점)이 공을 던졌다./ bellstop@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20-05-13 17: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