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클라우드 기반 협업 플랫폼 출시... 업무 효율성 증가 기대

백창열 NHN 워크플레이스개발센터장. /NHN 제공.
NHN, 클라우드 기반 협업 플랫폼 출시......
[OSEN=임재형 기자] NHN이 클라우드 기반의 통합 협업 플랫폼 ‘TOAST Workplace(이하 토스트...


[OSEN=임재형 기자] NHN이 클라우드 기반의 통합 협업 플랫폼 ‘TOAST Workplace(이하 토스트 워크플레이스)’를 출시하며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시장에 출사표를 던졌다.

3일 NHN은 판교 플레이뮤지엄 사옥에서 5년 여에 걸쳐 개발한 통합 협업 플랫폼 ‘토스트 워크플레이스’를 공개했다. 통합 협업 플랫폼 ‘토스트 워크플레이스’는 ‘메일, 업무관리, 메신저를 통합한 올인원 협업 도구 ‘두레이’와 전자 결재 및 게시판을 통합한 ‘그룹웨어’, 인사와 재무 서비스를 제공하는 ‘ERP’로 구성된다.

3일 정식 출시된 서비스는 ‘두레이’다. 두레이에 업무를 등록하면, 이용자는 프로젝트 내에서 내・외부 협업 파트너들과 커뮤니케이션이 가능하다. 두레이는 업무과정에서 수집 및 생산한 사진, 문서, 음성, 영상 파일은 ‘드라이브’에, 텍스트 문서들은 ‘위키’에 보관하는 등 체계적인 자료 정리 능력을 갖췄다.

두레이는 조직 전체 혹은 특정 멤버 간, 또는 공개 소통을 하되 일부는 볼 수 없도록 제한이 필요한 상황 등 협업 상황에 맞춰 프로젝트를 생성할 수 있다. 메일과 유사한 UI로 IT직무자가 아니어도 쉽게 사용할 수 있다. 또한 다른 협업도구를 이용하는 외부 파트너들은 두레이에 가입하지 않아도 사용하던 메일만으로 협업이 가능하다.

두레이 메일 서비스는 협업에 필요한 자동분류 규칙을 손쉽게 추가할 수 있고, 메일 화면에서 ‘업무로 등록’ 버튼을 누르면 바로 프로젝트로 복사도 가능해 업무시간을 단축시켜 준다.

실시간 소통을 위한 두레이 메신저는 사람과 사람간의 대화를 위한 단순 메신저 기능뿐 아니라 전자 결재 서비스, 서비스 모니터링 알림을 메신저 대화방으로 관리하고, 쉽고 강력한 API를 제공해 서비스를 편의에 맞게 확장할 수 있다.

현재 두레이는 HDC현대산업개발, 오크밸리, NS홈쇼핑, 엔드림, 인크루트, 우먼스톡 등 500여 기업에서 채택, 업무시스템에 적용 중이다. ‘그룹웨어’ ‘ERP’는 오픈 베타 서비스를 시작한다.

백창열 NHN 워크플레이스개발센터장은 “실용성과 확장성을 겸비한 두레이는 소규모 스타트업에서부터 대기업, 공공기관에 이르기까지 온라인 협업이 필요한 누구나 도입이 가능하다”며 “오는 2021년까지 국내 협업 플랫폼 시장의 20% 점유율을 달성하고, 글로벌 서비스와 견줘도 손색없는 경쟁력을 확보해 나가는 것이 목표다”고 밝혔다. /lisco@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9-09-03 17:32

HOT NEWS

Oh! 모션

OSEN 포토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