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철 감독, "배제성 완벽한 피칭-박경수 나아지는 모습"[생생인터뷰]

이강철 감독, "배제성 완벽한 피칭-박경수...
[OSEN=부산, 조형래 기자] KT가 전날의 역전패를 완벽하게 설욕했다.


[OSEN=부산, 조형래 기자] KT가 전날의 역전패를 완벽하게 설욕했다.

KT는 14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정규리그 롯데 자이언츠와의 경기에서 6-0 완승을 거뒀다. 2연패를 탈출했다. 시즌 53승58패 1무.

KT는 2회초 무사 2,3루에서 박승욱의 1루수 땅볼로 1점을 냈다. 그리고 6회초 오태곤의 기습번트 내야 안타에 이은 강백호의 좌중간 적시 2루타로 1점, 이후 박경수의 3점포로 멀찌감치 달아났다. 그리고 8회초 장성우의 희생플라이로 1점을 더 뽑아내 쐐기를 박았다.

선발 배제성이 6⅔이닝 103구 4피안타 1볼넷 5탈삼진 무실점 역투를 펼치며 팀의 6-0 완승을 이끌었다. 시즌 5승 째를 수확했다. 강백호는 3안타 경기를 기록했고, 박경수는 승부를 사실상 가르는 3점포로 팀 승리에 일조했다.

경기 후 이강철 감독은 “선발 배제성이 위기를 잘 극복하며 완벽한 피칭을 했다. 남은 경기에서 좋은 페이스 이어가길 바란다. 타선에서는 박경수가 홈런을 때려내며 나아지는 모습을 보여서 앞으로의 경기에 좋은 영향을 끼칠 것 같다. 비오는데 선수들 수고했고, 끝까지 응원해준 팬들에게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jhrae@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9-08-14 21:32

HOT NEWS

Oh! 모션

OSEN 포토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