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롱당하는 기분"..장나라, 김남길 결혼설 직접 부인 나섰다[종합]

OSEN DB.
"조롱당하는 기분"..장나라, 김남길 결혼설 직접...
[OSEN=박판석 기자] 배우 장나라가 자신과 김남길 사이의 결혼설을 직접 부인했다. 장나라는 김남길과 개인적으로 만난...


[OSEN=박판석 기자] 배우 장나라가 자신과 김남길 사이의 결혼설을 직접 부인했다. 장나라는 김남길과 개인적으로 만난 일도 없으며, 연락처도 없다고 억울한 심경을 털어놨다.

장나라는 5일 자신의 SNS에 김남길과 결혼설과 관련된 보도에 대한 참담한 심경을 고백했다. 장나라는 "이 글은 해명도 변명도 아닙니다"라며 "참담합니다. 누군가 밑도 끝도없이 끄적인 글이 하룻밤 사이에 사실처럼 여겨지고, 이야기 되어지고 있습니다. 이유도 근거도 없이 조롱당하는 기분입니다. 앞으로도 이런 일이 계속 있을까 두렵기까지 합니다. 아닙니다. 개인적으로 뵌 일도 없고 연락처도 모릅니다"라고 글을 남겼다. 현재 장나라가 올린 결혼설 관련 심경 글은 삭제된 상태다.

앞서 일부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김남길과 장나라가 7년 열애 끝에 11월에 결혼한다는 게시물이 유포됐다. 해당 글에는 한 온라인 연예매체가 이날 새벽 1시 40분께 김남길 장나라의 결혼 기사를 게재했다고 구체적인 주장이 담겨있었다.

[OSEN=이대선 기자]배우 장나라가 미소 짓고 있다. /sunday@osen.co.kr

김남길과 장나라의 소속사는 즉각적으로 결혼설이 악의적인 조작이며 사실무근이라고 대응했다. 김남길의 소속사는 "오늘(5일) 나온 김남길 결혼설은 근거 없는 악의적인 캡처 조작으로 판명된다. 최초 유포자를 찾아 강경대응할 것"이라고 전했다. 장나라의 소속사 역시 "김남길 씨와 장나라 씨의 결혼설은 사실 무근이다. 지금 현재 장나라 씨는 10월 첫 방송될 새 드라마 'VIP' 촬영에만 올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남길과 장나라의 소속사는 물론 결혼설에 당사자까지도 결혼과 관련해 직접 부인을 하고 나선만큼 두 사람의 결혼은 근거 없는 이야기다.

[OSEN=이대선 기자]배우 김남길이 취재진의 질문을 듣고 있다./sunday@osen.co.kr

특히나 장나라가 자신을 둘러싼 설에 대해 직접 해명에 나선 것은 그만큼 억울하다는 것을 보여준다. 배우의 입장에서 근거없는 이야기가 한번 퍼지기 시작하면 사실인 것처럼 여기는 일이 비일비재하게 벌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그 피해는 오롯히 소문의 당사자가 입는 것이 현실이다.

김남길과 장나라 모두 각자의 길에서 최선을 다하고 있다. 김남길은 현재 이선균, 이상엽 등과 함께 tvN '시베리아 원정대' 촬영을 위해 해외로 떠났고, 장나라는 SBS 드라마 'VIP'에서 이상윤과 호흡을 맞추고 있다. 김남길과 장나라 모두 사실무근의 결혼설을 털어내고 작품 활동에 더욱더 집중할 것으로 보인다. /pps2014@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9-08-05 10:48

HOT NEWS

Oh! 모션

OSEN 포토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