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7월 3만 1,851대 판매...올 월간 최대 

[OSEN=강희수 기자]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가 7월 한 달 동안 총 3만 1,851대(완성차 기준 – 내수 6,754대, 수출 25,097대, CKD제외)를 판매했다. 올 들어 올린 월간 최대 실적이다.

한국지엠의 7월 내수 판매는 전월 대비 16.7% 증가세를 기록했다. 총 3,304대가 판매된 쉐보레 스파크는 전월 대비 28.7%나 급증했다.

쉐보레 말리부는 총 1,284대가 판매돼 전월 대비 8.5% 증가세를 보였다. 말리부 또한 올 들어 월 최대 판매 실적을 기록했다. 말리부는 최근 배우 주지훈을 광고 모델로 발탁하고, 기본기에 충실한 퍼포먼스와 감각적인 디자인 등 말리부의 특장점을 스타일리시하게 담은 광고 영상을 통해 마케팅 활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국지엠 국내영업본부 백범수 전무는 “쉐보레는 최근 실시한 볼트 EV 부품가 조정 및 배터리 완전 방전 시 최대 5년간 무제한 무상 견인 서비스, 숙련된 테크니션을 갖춘 서비스망 확대 등을 통해 고객을 위한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며, “8월 ‘쉐비 페스타’ 프로모션을 통해 하반기 본격 신차 출시에 앞서 주요 판매 차종에 대한 고객 혜택을 강화, 내수 시장 내 입지를 다져갈 것”이라고 말했다. /100c@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9-08-01 14:41

Oh! 모션

HOT NEWS

OSEN 포토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