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시절 도르트문트전 5경기 5골"...분데스리가, '양봉업자' 손흥민 조명

"독일 시절 도르트문트전 5경기...
토트넘은 오는 14일(이하 한국시간) 새벽 5시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서 도르트문트와 2018-2019시즌...

[OSEN=이균재 기자] 토트넘과 도르트문트의 격돌을 앞두고 ‘양봉업자' 손흥민(27, 토트넘)의 이름이 거론됐다.


토트넘은 오는 14일(이하 한국시간) 새벽 5시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서 도르트문트와 2018-2019시즌 유럽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을 벌인다.

손흥민에게 양봉업자라는 별칭을 안겨준 ‘꿀벌 군단’ 도르트문트는 좋은 먹잇감이다. 손흥민은 도르트문트전 통산 9경기에 출전해 8골을 기록하며 6승을 거뒀다. 토트넘 유니폼을 입고는 4경기서 3골을 넣으며 3승 1패를 기록 중이다.

양 팀의 중대일전을 앞두고 독일 분데스리가 사무국도 손흥민을 조명했다. 11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토트넘-도르트문트전을 전망하며 손흥민과 마르코 로이스(도르트문트)의 사진을 메인으로 내걸었다.

분데스리가는 “손흥민은 함부르크와 레버쿠젠서 7년간 독일에 있는 동안 도르트문트전 5경기서 5골을 터트렸다”고 전했다.

분데스리가는 또 토트넘의 선발 명단을 예상하며 손흥민의 이름을 포함했다. 루카스 모우라, 크리스티안 에릭센, 에릭 라멜라와 함께 토트넘의 공격진을 구축할 것으로 점쳤다.

손흥민은 아시안컵서 복귀한 이후 3경기 연속골을 터트리며 토트넘의 리그 4연승을 이끌었다. 천적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연속골 행진을 이어갈 수 있을지 주목된다./dolyng@osen.co.kr

[사진] 분데스리가 홈피.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9-02-11 17:27

Oh! 모션

HOT NEWS

OSEN 포토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