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선규 "'극한직업'서 비주얼 담당, 볼 게 얼굴 밖에 없다..하하"

진선규 "'극한직업'서 비주얼 담당, 볼 게 얼굴...
[OSEN=김보라 기자] 배우 진선규가 남다른 ‘외모 부심’을 전했다.


[OSEN=김보라 기자] 배우 진선규가 남다른 ‘외모 부심’을 전했다.

진선규는 9일 오후 인천 구월동 롯데시네마에서 진행된 영화 ‘극한직업’(감독 이병헌, 제공배급 CJ엔터테인먼트, 제작 어바웃필름, 공동제작 영화사 해그림・CJ엔터테인먼트)의 무대인사에서 “저는 ‘극한직업’에서 비주얼을 담당하는 마형사 역을 맡았다”며 “볼 게 얼굴 밖에 없다(웃음)”고 말해 웃음을 선사했다.

‘극한직업’은 해체 위기의 마약반 5인방이 범죄조직 소탕을 위해 위장창업한 ‘마약치킨’이 일약 맛집으로 입소문을 타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진선규는 ‘극한직업’에서 대박 맛집의 절대 미각 주방장으로 거듭나는 마형사 역을 맡았다. 마형사는 특히 외모에 민감해 사건을 일으키는 인물이다.

이어 그는 “개봉한 지 벌써 3주가 지났는데 여전히 저희 영화를 많이 사랑해주셔서 감사하다. 오늘 객석을 꽉 메워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영화 보시면서 많이 웃으시고 행복하시길 바란다. 입소문도 부탁드린다”고 부탁했다.

그러면서 진선규는 “여러분들의 가정, 가정에 행복이 가득하시길 바란다”고 기원했다.

‘극한직업’은 마약반 5인방의 모습을 통해 제목의 의미를 고스란히 담아내는 한편, 형사들의 치킨집 위장창업이라는 참신하고 기발한 소재와 설정을 바탕으로 지금껏 보지 못한 수사를 선보인다.

지난달 23일 개봉한 ‘극한직업’은 어제(9일)까지 1217만 6156명(영진위 제공)을 동원했다./purplish@osen.co.kr

[사진] 곽영래 기자 youngrae@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9-02-10 08:31

Oh! 모션

HOT NEWS

OSEN 포토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