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리피의 한국전 자신감..."아시안컵 모든 상대 이길 수 있다"

中 리피의 한국전 자신감..."아시안컵 모든 상대...
[OSEN=이인환 기자] "다음 경기는 중요하다. 하지만 이미 승점 6을 얻은 상황서 합리적인 선택을 할 수...


[OSEN=이인환 기자] "다음 경기는 중요하다. 하지만 이미 승점 6을 얻은 상황서 합리적인 선택을 할 수 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12일(이하 한국시간) 오전 아랍에미리트(UAE) 알 아인에 위치한 하자 빈 자예드 경기장서 열린 키르기스스탄과 2019 아시아축구연맹 아시안컵 조별리그 2차전서 김민재(전북)의 헤딩 결승골에 힘입어 1-0으로 승리했다.

앞서 중국은 12일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의 알자지라 모하메드 빈 자예드 경기장서 끝난 2019 아시아축구연맹 아시안컵 B조 조별리그 2차전서 우레이의 2골에 힘입어 필리핀을 3-0으로 물리쳤다.

결국 한국과 중국이 2연승을 달리면서 조기에 16강행을 확정지었다. 한국(+2)에 골득실에 앞서 중국(+4)이 1위를 지켰다. 한국과 중국은 오는 16일 조별리그 최종 3차전서 조 1위 결정전을 벌인다.

마르첼로 리피 감독은 경기 후 인터뷰서 "중국 선수들 모두가 잘했다. 경기 초반 위기가 있었지만, 선수들이 경기장서 잘 버텼다. 좋은 결정력으로 매우 좋은 결과를 얻었다"고 밝였다.

2연승을 거둔 리피 감독은 "조별리그 통과는 기쁘다. 아시안컵에 나오는 모든 상대를 이길 수 있다. 나는 항상 중국이 아시아 모든 상대와 근접한다고 생각한다. 상대를 두려워 말고, 공격적으로 하고 싶은 플레이를 할 것이다"고 예고했다.

조 1위를 다툴 한국과 마지막 3차전을 앞두고 있는 리피 감독은 "다음 경기는 중요하다. 하지만 이미 승점 6을 얻은 상황서 합리적인 선택을 할 수 있다. 우리는 부상자와 옐로 카드를 가진 선수가 있다. 전원 로테이션은 아니겠지만, 일부 로테이션을 가동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mcadoo@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9-01-12 11:05

HOT NEWS

Oh! 모션

OSEN 포토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