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참견2’ 경리, 첫 게스트 성공..#애교쟁이 #공감능력만렙

‘연애의 참견2’ 경리, 첫 게스트...
[OSEN=김나희 기자] 걸그룹 나인뮤지스 경리가 솔직한 입담과 똑 부러지는 명 참견으로 ‘연애의 참견 시즌...


[OSEN=김나희 기자] 걸그룹 나인뮤지스 경리가 솔직한 입담과 똑 부러지는 명 참견으로 ‘연애의 참견 시즌 2’ 시청자들에게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다.

지난 20일 방송된 KBS Joy 예능 ‘연애의 참견 시즌2’ 14회에서는 분노와 애틋함을 넘나드는 다채로운 참견 토론이 펼쳐졌다. 특히 시즌 2 첫 게스트로 참여한 경리는 프로 참견러들과 어우러지며 당찬 매력을 뽐냈다.

이날 스튜디오에는 기념일만 되면 쓸데없는 선물로 생색내는 남자친구의 이야기가 소개됐다. 액체 괴물, 천원 샵 조화 등 필요 없는 선물에 여자친구가 서운함을 토로하면 오히려 속물이라고 빈정거리는 남자친구에 참견러들 모두가 크게 분노, 너도나도 한마디씩 거침없는 참견을 내뱉어 화요일 밤 안방극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특히 경리는 참견러들이 가지고 있지 않은 풋풋한(?) 애교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녹였다. 조화 선물에 충격받은 프로 참견러들 사이에서 “난 네가 조화”라는 생각지 못한 애교를 선보여 보는 이들의 광대를 내려오지 못하게 했다.

또한 경리는 장거리 연애하는 여자의 사연에 눈물을 글썽거리며 몰입했다. 자신과 정반대로 살고 있던 남자친구가 점차 변해가는 모습을 보고 힘들어하는 사연녀를 보며 마치 본인의 고민을 상담받는 듯한 반응으로 눈길을 끌었다.

그녀는 “사연녀와 같은 나이여서인지 공감이 간다”는 말을 시작으로 본인의 장거리 연애담을 솔직하게 털어놓으며 “떨어져 있는 시간을 오래 갖지 않으면 해결되지 않을 거다”라고 진심이 묻어나는 조언으로 보는 이들에게 많은 공감을 안겼다.

이처럼 경리는 발랄한 매력과 속 깊은 참견으로 프로 참견러들 사이에서도 확실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다시보기로 모든 시즌을 다 볼 정도로 ‘연애의 참견 시즌 2’ 애청자라는 경리는 다음번엔 드라마 연기자로 출연하고 싶다고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을 보여줘 강한 인상을 남겼다.

한편 ‘연애의 참견 시즌 2’는 매주 화요일 밤 10시50분 방송된다. / nahee@osen.co.kr

[사진] ‘연애의 참견 시즌2’ 방송화면 캡처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8-11-21 14:11

HOT NEWS

Oh! 모션

OSEN 포토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