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인터뷰] '연패 탈출' 장정석 감독, "절박함이 좋은 결과 만들었다"

[생생인터뷰] '연패 탈출' 장정석 감독,...
[OSEN=고척, 조형래 기자] 넥센 히어로즈가 천신만고 끝에 3연패를 탈출했다.


[OSEN=고척, 조형래 기자] 넥센 히어로즈가 천신만고 끝에 3연패를 탈출했다.

넥센은 28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정규리그 롯데 자이언츠와의 경기에서 9-8로 신승을 거뒀다.

이날 넥센은 선발 제이크 브리검이 6⅔이닝 7피안타(1피홈런) 1볼넷 6탈삼진 4실점으로 시즌 11승 째를 따냈다. 아울러 5회말 2사 만루에서 대타 서건창이 이날 경기의 결승타를 뽑아냈다. 아울러 상대 실책으로 잡은 기회를 놓치지 않고 빅이닝으로 연결시켜 승리를 만들었다.

경기 후 "장정석 감독은 최근 3연패 상황에서 오늘도 지면 안된다는 선수들의 절박함이 좋은 결과를 만들어 낸 동기가 된 것 같다"면서 "상대 선발 레일리의 호투로 쉽지 않은 승부를 예상했는데 5회 선수들이 기회를 빅이닝으로 만든 것이 중요했다"고 말했다. /jhrae@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8-09-28 22:08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

HOT NEWS

Oh! 모션

OSEN 포토 슬라이드

Live 실시간 속보

OSEN과 커피한잔

OSEN Foc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