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햄스트링 통증’ 오승환, “테스트 완료, 지금은 문제 없다”

‘햄스트링 통증’ 오승환, “테스트 완료, 지금은...
[OSEN=김태우 기자] 오승환(36·콜로라도)의 햄스트링 부상은 큰 문제는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오승환은...


[OSEN=김태우 기자] 오승환(36·콜로라도)의 햄스트링 부상은 큰 문제는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오승환은 현재 상태에 대해 자신감을 드러냈다.

오승환은 지난 10일 LA 다저스전 등판 이후 나흘 연속 휴식을 취했다. 중요했던 애리조나와의 시리즈에 모두 나서지 않았다. 오승환이 나갈 타이밍이 없었던 것은 아니며 햄스트링에 약간의 문제가 있었던 것으로 뒤늦게 알려졌다.

다만 부상자 명단에 갈 정도의 큰 문제는 아닌 것으로 보인다. 오승환은 14일 애리조나와의 경기 후 현지 취재진과 만나 상태를 묻는 질문에 “느낌은 괜찮다. 트레이너와 (햄스트링에 대한) 모든 테스트를 마쳤으며 현재 더 이상 다리에 문제를 안고 있지는 않다”고 강조했다.

오승환은 15일부터는 정상적인 대기가 가능할 전망이다. 콜로라도의 지구 선두 확정을 위해 힘을 보탤 수 있다.

오승환은 시즌 68경기에서 6승3패3세이브19홀드 평균자책점 2.78을 기록하며 순항하고 있다. 콜로라도 이적 후에는 팀의 핵심 불펜 요원으로 활약하며 팀의 불펜 문제 해결을 돕고 있다. /skullboy@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8-09-14 12:02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

Oh! 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