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용 야탑고 감독, 제12회 亞청소년선수권 대표팀 사령탑 선임

김성용 야탑고 감독, 제12회 亞청소년선수권...
[OSEN=손찬익 기자]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회장 김응용)는 오는 9월 3일부터 10일까지 일본 미야자키에서 열리는...



[OSEN=손찬익 기자]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회장 김응용)는 오는 9월 3일부터 10일까지 일본 미야자키에서 열리는 제12회 아시아청소년야구선수권대회(18세 이하)에 참가할 청소년 국가대표팀 코칭스태프와 선수를 확정했다.

협회는 지난달 야구 국가대표 지도자 선발을 위한 공개 모집을 실시했다. 15일 열린 경기력향상위원회 회의에서 공모에 지원한 지도자를 대상으로 심층 면접을 진행했으며 국내·외 성적과 지도력, 통솔력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김성용 야탑고 감독을 국가대표 감독으로 최종 결정했다.

오는 22일 경기력향상위원회 회의(국가대표 선수 선발 회의)에서 각 포지션별 최고의 선수[투수 8명, 포수 2명, 내야수 5명, 외야수 3명]로 최종 명단을 확정했다.

서준원(경남고), 김기훈(광주동성고)는 2년 연속 대표팀 유니폼을 입게 됐으며 2학년 선수 가운데 정구범(덕수고), 정해영(광주일고), 안인산(야탑고) 등 3명이 선발되는 영예를 안았다. 김성용 감독을 보좌해 선수단을 지도할 각 분야별 코치에는 박성균 성남고 감독, 송민수 장충고 감독, 정재권 신일고 감독이 선임됐다.

아시아청소년야구선수권대회는 아시아야구연맹(BFA)이 매 2년마다 개최하는 공식 대회로 1994년 제1회 대회를 시작으로 이번이 12번째로 개최되며 한국은 1996년(2회 필리핀), 2003년(5회 태국), 2009년(8회 한국) 2014년(10회 태국) 총 4차례 우승했다.

한편 청소년 국가대표팀은 8월 중 국내 강화훈련을 통해 팀 조직력을 극대화한 후 9월 1일 일본 미야자키로 출국할 예정이다. /what@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8-06-26 05:53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

Oh! 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