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러프, 김원중 상대 추격의 투런포 쾅!

삼성 러프, 김원중 상대 추격의 투런포 쾅!
[OSEN=부산, 손찬익 기자] 다린 러프(삼성)가 추격의 시작을 알리는 투런 아치를 작렬했다. 시즌 13호째. 러프는...

[OSEN=부산, 손찬익 기자] 다린 러프(삼성)가 추격의 시작을 알리는 투런 아치를 작렬했다. 시즌 13호째.

러프는 13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삼성과의 원정 경기에 4번 1루수로 선발 출장했다. 러프는 2-6으로 뒤진 3회 2사 1루서 두 번째 타석에 들어섰다. 롯데 선발 김원중의 2구째를 그대로 받아쳤고 가운데 담장을 넘기는 투런포로 연결시켰다. 비거리는 125m. 8일 대구 LG전 이후 5일 만의 홈런이다.

한편 삼성은 박해민(중견수)-김상수(유격수)-구자욱(우익수)-다린 러프(1루수)-이원석(3루수)-강민호(포수)-김헌곤(좌익수)-박한이(지명타자)-강한울(2루수)로 타순을 꾸렸다.

이에 롯데는 전준우(좌익수)-손아섭(우익수)-채태인(1루수)-이대호(3루수)-이병규(지명타자)-민병헌(중견수)-신본기(2루수)-문규현(유격수)-나종덕(포수)으로 선발 라인업을 구성했다. /what@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8-06-13 19:36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

HOT NEWS

Oh! 모션

OSEN 포토 슬라이드

Live 실시간 속보

OSEN과 커피한잔

OSEN Foc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