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中 국영기업 중전열중과 손잡고 '미르의 전설2' IP 양성화 공동사업

위메이드, 中 국영기업 중전열중과 손잡고 '미르의...
중전열중문화발전은 17일 위메이드와 중국 내 '미르의 전설2, 중국명: 열혈전기' 정식 수권(권한 위임) 공동사업을...


[OSEN=고용준 기자] 위메이드엔터테인먼트와 자회사 전기아이피는 중전열중문화발전(북경)과 공동으로 '미르의 전설2' IP(지식재산권) 양성화 사업을 진행한다.


중전열중문화발전은 17일 위메이드와 중국 내 '미르의 전설2, 중국명: 열혈전기' 정식 수권(권한 위임) 공동사업을 진행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중전열중문화발전은 중국문화전매그룹 국유전액자회사로 그룹의 IP 업무를 담당하는 기관이다. 중국문화전매그룹은 중앙대형국유문화기업으로 행정주관부문은 문화부가 맡고 있으며, 국무원(중국중앙정부)이 집행하는 출자인 직책은 재정부가 맡고 있다.
이번 계약을 통해 중전열중문화발전은 중국 전역에 '미르의 전설2' 정식 수권 합법화 공식 창구를 운영하고, 위메이드와 공동으로 지식재산권 보호와 지원, 단속을 진행할 계획이다.

또한 중국 파트너사들에게 '미르의 전설2' IP 사업에 관한 정확한 권리에 대한 정보를 알려 주고, 가이드 라인을 제시해 올바른 사업을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나아가 중국 및 글로벌 IP 보유 기업들의 합법적인 권리를 보장하는 것은 물론, 보다 건전한 콘텐츠 산업 생태계를 만들어 가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보고 있다. 여기에 저작권 침해에 대한 실효성 있는 강력한 제재 조치까지 시행한다는 방침이다.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이사는 “이번 중전열중문화발전과의 사업 발표를 통해 저작권 침해 게임의 양성화가 더욱 탄력을 받을 수 있게 됐다”며 “양성화된 게임은 본사의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다양한 방법으로 중국 게임 기업들을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할 것이다”고 밝혔다. / scrapper@osen.co.kr
[사진] 위메이드 엔터테인먼트 제공.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8-04-17 17:53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

Oh! 모션

Live 실시간 속보

OSEN 포토 슬라이드

HOT NEWS

OSEN과 커피한잔

OSEN Foc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