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h!llywood] 다코타 패닝, 故 브리트니 머피 추모..15년 전 사진 공개

[Oh!llywood] 다코타 패닝, 故 브리트니...


[OSEN=박소영 기자] 다코타 패닝이 9년 전 세상을 떠난 트리트니 머피를 추억했다.

다코타 패닝은 14일(현지 시각) 인스타그램에 "브리트니 머피는 촬영하는 날마다 내게 햇살이 돼 줬다"는 메시지와 함께 브리트니 머피와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렸다.

두 사람은 203년 개봉한 영화 '업타운 걸스'에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10년이 훌쩍 넘는 나이 차에도 둘은 '절친'처럼 서로를 아꼈다고.

브리트니 머피는 1995년 '클루리스'를 시작으로 '우리 방금 결혼했어요', '8마일', '씬 시티', '업타운 걸' 등에 출연하며 국내 팬들에게도 큰 사랑을 받았다.

하지만 2009년 12월 20일 갑작스럽게 사망해 할리우드를 발칵 뒤집어놨다. 다중 약물 중독에 따른 폐렴에 의한 합병증으로 사인이 밝혀졌는데 타 기관에서는 시신에서 중금속이 검출돼 논란이 일었다.

5개월 뒤 남편이자 시나리오 작가인 사이먼 몬잭 역시 폐렴과 빈혈로 집에서 사망해 더욱 논란이 커졌다. 유족 측은 브리트니 머피의 독살 가능성을 제기했지만 검시관 측은 자연사로 수사를 종결했다.
/comet568@osen.co.kr

[사진] 다코타 패닝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8-04-15 08:23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

Oh! 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