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BA] 연천 미라클-파주 챌린저스, 드림리그 공동 선두

[KIBA] 연천 미라클-파주 챌린저스, 드림리그...
[OSEN=손찬익 기자] 연천 미라클과 파주 챌린저스가 2018 KIBA 드림리그 공동 선두를 질주했다.


[OSEN=손찬익 기자] 연천 미라클과 파주 챌린저스가 2018 KIBA 드림리그 공동 선두를 질주했다.

연천 미라클은 지난 9일 오전 10시 파주 챌린저스파크에서 열린 의정부 신한대와의 교류전서 5-3으로 승리했다. 연천 미라클 투수 김진오(충훈고)는 7이닝 3실점(5피안타 3탈삼진) 호투했다.

시즌 첫 승을 신고한 김진오는 MVP에 등극하는 기쁨을 누렸다. 또한 장시하(야탑고-KIA)는 5타수 2안타 2타점, 전승현(야탑고-한화-삼성)은 4타수 3안타 2타점으로 타선을 이끌었다.

반면 의정부 신한대는 1회, 2회, 3회 세 차례 1사 만루 찬스를 잡았으나 3점을 얻는 데 그쳤고 9회 2사 만루 기회를 놓쳐 아쉬움을 남겼다.

그리고 파주 챌린저스는 서울 저니맨을 5-0으로 제압했다. 파주 챌린저스는 선발 윤산흠(영선고), 최영웅(천안북일고-한화), 안찬호(청주고), 김지훈(대전고) 등 탄탄한 마운드를 앞세워 서울 저니맨 타선을 꽁꽁 묶었다. 타자 가운데 주동성이 4타수 3안타(1홈런) 3타점 불방망이를 휘두르며 경기 MVP로 선정됐다.

한편 KIBA 드림리그는 연천 미라클과 파주 챌린저스가 공동 선두를 달리는 가운데 구단간 박빙의 승부를 예고하며 흥미로움을 더해가고 있다. /what@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8-04-10 13:51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

Oh! 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