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배영섭, 심재민 상대 시범경기 마수걸이포 작렬

삼성 배영섭, 심재민 상대 시범경기 마수걸이포 작렬
[OSEN=수원, 최익래 기자] 삼성 배영섭이 시범경기 마수걸이포를 때려냈다.


[OSEN=수원, 최익래 기자] 삼성 배영섭이 시범경기 마수걸이포를 때려냈다.

배영섭은 13일 수원 kt위즈파크서 열린 kt와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시범경기' 데뷔전에 8번타자 겸 좌익수로 선발출장했다.

배영섭은 팀이 1-2로 뒤진 8회 선두타자로 나서 상대 구원투수 심재민 상대로 좌월 동점 솔로포를 때려냈다. 맞는 순간 홈런임을 직감할 만큼 큰 타구였다.

삼성은 배영섭의 홈런으로 2-2 균형을 맞췄다. /ing@osen.co.kr

[사진] 수원=곽영래 기자 youngrae@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8-03-13 15:04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

HOT NEWS

Oh! 모션

OSEN 포토 슬라이드

Live 실시간 속보

OSEN과 커피한잔

OSEN Foc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