압도적인 윤성빈, 7차 월드컵 金... 1,2차 모두 트랙新

압도적인 윤성빈, 7차 월드컵 金... 1,2차...
[OSEN=이인환 기자] 윤성빈(24, 강원도청)이 완벽하고 압도적인 레이스를 선보였다.


[OSEN=이인환 기자] 윤성빈(24, 강원도청)이 완벽하고 압도적인 레이스를 선보였다.

윤성빈은 12일(한국시간) 오후 9시 스위스 생 모리츠에서 열린 2017-2018시즌 BMW IBSF 7차 월드컵 남자부 경기서 1,2차 시기 합계 2분14초77로 금메달을 기록했다. 악셀 융커(독일)가 2분15초64로 2위, 마르틴스 두쿠르스(라트비아)가 2분15초87로 3위에 올랐다.

윤성빈은 1차 시기와 2차 시기 모두 트랙 신기록을 달성하며 압도적인 위력을 뽐내며 시즌 다섯 번째 월드컵 정상을 차지하며 평창 올림픽 금메달을 향한 기대치를 올렸다.

윤성빈은 1차 시기에서 완벽한 레이스를 보였다. 그는 1차 시기 스타트부터 4초76초의 트랙 신기록으로 빠르게 치고갔다. 쾌조의 스타트 이후 완벽한 주행도 이어졌다.

윤성빈은 매 구간마다 신기록을 달성하면서 더욱 빠르게 미끄러지기 시작했다. 1분07초58로 트랙 신기록을 달성하며 세계 1위의 위엄을 뽐냈다.

2차 시기에서는 융커가 1분07초57로 윤성빈의 1차 레이스 기록을 0.01초차로 앞섰다. 윤성빈은 전혀 흔들리지 않고 마지막 출전자로 나선 2차 시기에서 압도적인 레이스를 선보였다.

이번 대회는 그에게 다른 선수들과 아닌 자기 자신과의 경쟁이었다. 윤성빈은 2차 시기에서 1분 07초 19로 다시 한 번 트랙 신기록을 세우며 압도적으로 우승을 차지했다.

윤성빈과 다르게 라이벌 두쿠르스는 1차 시기에서 기대 이하의 레이스를 보였다. 그는 지난 6차 월드컵 알텐베르크에서 실수로 무너졌다. 앞선 월드컵과 달리 이번 월드컵에서는 속도 자체가 느렸다. 특별한 실수는 없었지만 레이스에 힘이 없었다. 생각보다 속도가 붙지 않으며 기대 이하의 기록을 남겼다.

두쿠르스는 2차 시기에서는 분전하며 1분07초74를 기록했지만, 윤성빈의 트랙 레코드를 넘지 못했다. 그는 1,2차 합산 2분15초87로 3위에 올랐다.

한편 이한신도 1차 시기에서 1분08초60의 기록으로 선전했다. 그는 1차 시기 15위로 2차 레이스에도 진출했다. 이어 2차 시기에서 1분08초41로 대거 기록을 단축시키며 1,2차 시기 합산 2분17초 01로 선두에 잠시나마 오르며 소기의 성과를 달성했다.

/mcadoo@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8-01-12 23:39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

Oh! 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