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mail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밴드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폰트 크게
  • 폰트 작게

머리에 투구 맞은 초이스, 검진결과 이상 없다

머리에 투구 맞은 초이스, 검진결과 이상 없다


[OSEN=고척, 서정환 기자] 머리에 투구를 맞은 마이클 초이스(28)가 검진결과 이상이 없다는 판정을 받았다.

초이스는 13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펼쳐진 '2017시즌 타이어뱅크 KBO리그' kt전 넥센의 3번 지명타자로 선발출전했다. 1회 첫 타석에서 kt 투수 류희운이 던진 투구가 초이스의 머리를 강타했다. 다행히 헬멧에 맞아 큰 부상은 면했다. 초이스는 흥분하지는 않았지만, 류희운이 퇴장이 아니냐며 강하게 항의했다.

사구 후 초이스는 어지럼증을 호소했고, 인근 고대구로병원에서 CT 촬영을 했다. 넥센 관계자는 “초이스가 검진결과 이상이 없다는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 jasonseo34@osen.co.kr

[사진] 고척=민경훈 기자 rumi@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7-09-13 20:21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