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mail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밴드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폰트 크게
  • 폰트 작게

[오!쎈 인터뷰]'열애 소감' 류현진,"만남 축하해 주세요"

[오!쎈 인터뷰]'열애 소감' 류현진,"만남...
LA 다저스는 1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의 AT&T 파크에서 열린 샌프란시스코와의 원정 경기를...

LA 다저스의 류현진(30)이 배지현(30) 스포츠 아나운서와 열애에 관해 말문을 열었다.


LA 다저스는 1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의 AT&T 파크에서 열린 샌프란시스코와의 원정 경기를 치렀다. 이날 현지에서 경기 도중 한국에서 '류현진-배지현 열애' 기사가 보도됐다.

류현진은 경기 후 취재진을 만나 "뭘 물어볼 게 있느냐, 됐다"라고 부끄러움을 타다가 "갑자기 기사가 보도돼 둘 다 지금 당황하고 있다. 좋게 만나고 있다. 좋은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고 말했다. 결혼 시기는 아직 미정. 내년 1월 시기가 언급되는 것에 "아직 날짜는 잡지 않았다"고 밝혔다.

2년 전 만남이 시작됐다. 류현진이 어깨 수술로 고생할 시기다. 류현진은 "힘들 때 도움도 많이 됐다. 고맙다"고 했다. 시즌 도중에는 한국과 미국의 장거리 연애가 쉽지는 않을 것이라 비결을 묻자 "서로 배려하는 거죠"라고 웃었다. 가장 최근 만남은 올스타 휴식기 때다. 배지현 아나운서가 LA로 와서 만난 것.

류현진은 배지현의 첫 번째 매력을 묻자 "착해요"라고 답했다. 팬들을 향해 한마디를 부탁하자 "좋게 잘 만나고 있는데, 축하해주시고 응원해 주시면 감사합니다"라고 말했다.

배지현 아나운서는 SBS스포츠를 통해 데뷔, 2014년부터 MBC스포츠플러스에서 활동하고 있다. 코엔스타즈와 전속계약을 맺고 다양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 photo@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7-09-13 16:17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