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mail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밴드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폰트 크게
  • 폰트 작게

'충격' 개그맨 윤형빈-정문홍 대표, 녹화 중 '폭풍오열' 무슨 일?

'충격' 개그맨 윤형빈-정문홍 대표, 녹화 중...
[OSEN=우충원 기자] 개그맨 윤형빈과 ROAD FC 정문홍 대표가 오디션 심사 중 눈물을 흘렸다.


[OSEN=우충원 기자] 개그맨 윤형빈과 ROAD FC 정문홍 대표가 오디션 심사 중 눈물을 흘렸다.

MBC ‘겁 없는 녀석들’의 멘토로 활약하고 있는 두 사람은 지난주 치러진 1차 오디션 도중 참가자의 사연에 눈물을 감추지 못했다.

오디션 진행 중 한 도전자의 등장에 모든 방청객들의 이목이 집중됐고, 도전자의 사연에 현장의 모든 이들은 공감의 눈물을 흘렸다. 베일에 싸인 도전자의 사연은 10월로 예정된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겁 없는 녀석들[ROAD to a dream]’은 ROAD FC가 제작하는 대한민국 최초의 지상파 격투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오는 10월 중순 첫 방송을 앞두고 있으며 오디션에서 끝까지 살아남은 최후의 1인에게는 우승 상금과 함께 ROAD FC(로드FC)에서 프로 파이터로 데뷔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 10bird@osen.co.kr

[사진] 로드FC 제공.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7-09-13 09:00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