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mail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밴드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폰트 크게
  • 폰트 작게

[오!쎈人] ‘싹쓸이 3타점’ 채태인, 최원태 10승 도우미

[오!쎈人] ‘싹쓸이 3타점’ 채태인, 최원태...


[OSEN=고척, 서정환 기자] 채태인(3)이 싹쓸이 3타점으로 최원태의 10승을 도왔다.

넥센은 13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개최된 ‘2017시즌 타이어뱅크 KBO리그’ 한화와 14차전에서 채태인의 3타점 적시타가 터지며 9-1로 승리했다. 넥센(57승52패1무)은 한화(43승62패1무)의 4연승을 저지했다.

넥센 선발 최원태는 3회까지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하지만 4회 로사리오에게 동점 솔로포를 허용했다. 최원태가 잘 던지더라도 타선의 도움이 없다면 시즌 10승은 불가능했다. 자칫 10승 달성이 미뤄진다면 ‘아홉수’에 걸릴 수도 있는 상황.

도우미는 야수 최고참 채태인이었다. 5회말 2사 만루에서 채태인이 등장했다. 그는 김재영의 4구를 받아쳐 담장을 직격하는 2루타를 때렸다. 세 명의 주자가 모두 홈인하며 넥센이 단숨에 5-1로 달아났다. 넥센이 승기를 잡는 결정적인 쐐기타였다.

타선 지원에 힘을 얻은 최원태는 6회 무사 1,3루 위기를 무실점으로 잘 막았다. 결국 최원태는 7회까지 1실점으로 막은 뒤 마운드에서 내려왔다. 넥센은 7회말 주효상의 프로 첫 홈런까지 터졌다. 주효상의 3점 홈런에 채태인도 홈을 밟았다. 채태인은 주효상을 축하하며 타선의 맏형 역할을 톡톡히 다했다.


불펜 선배들까지 좋은 투구로 최원태의 승리를 지켜줬다. 결국 최원태는 풀타임 선발투수 2년 차 시즌 만에 의미심장한 10승 달성에 성공했다. 싹쓸이 3타점의 채태인은 최원태 도우미 역할을 제대로 수행했다. / jasonseo34@osen.co.kr

[사진] 고척=박재만 기자 pjmpp@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7-08-13 21:03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