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mail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밴드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폰트 크게
  • 폰트 작게

KT, 해운대에 5G 세상 펼쳐놓다...'5G랜드' 행사 개최

KT, 해운대에 5G 세상...


[OSEN=강필주 기자] KT는 11~13일 부산 해운대 해수욕장 일대에서 5G 체험 마케팅 행사인 ‘KT 5G랜드’를 작년에 이어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5G랜드 행사는 KT가 5G네트워크와 차별화된 혁신기술을 피서객들이 직접 체험하고 즐길 수 있도록 기획한 것이다. 해수욕장 일대에 5G 시범망을 구축, 빠르고 실감나는 미디어 서비스를 제공했다. 인공 아이스링크에 설치된 전용 카메라와 5G 기지국은 서울 서초구 우면동 KT연구개발센터의 5G 코어장비와 연동된 것이다.

5G랜드는 초대형 돔 텐트 및 이벤트 광장 2개 구역으로 구성됐다. 돔 텐트에 마련된 인공 아이스링크에서는 360도 가상현실(VR), 타임슬라이스를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또 드론레이싱 대회와 드론 아카데미 등 혁신기술이 적용된 드론을 시연했다.

방문객들은 현실과 가상세계를 결합한 혼합현실(MR) 스포츠인 하도(HADO), 실제 이상의 쾌감을 선사하는VR 어트랙션에 관심을 보였다. 또 5G 시범망을 바탕으로 한 ‘360 VR’과 ‘타임슬라이스’를 대형 스크린으로 체험했다.


특히 타임슬라이스는 21대의 카메라로 동시에 촬영해 정지상태의 화면을 원하는 각도에서 돌려볼 수 있는 서비스다. KT는 방문객들에게 타임슬라이스로 촬영한 사진을 즉석에서 현상해주고, 온라인에서 다운로드 할 수 있는 링크를 제공했다.

12일에는 국내 최초 야간 드론 레이싱 대회 ‘드론 레이싱 코리아 마스터즈’가 벌어졌다. 국내 드론레이싱에서 톱 랭커 16명이 총 상금 600만 원을 놓고 박진감 넘치는 대결을 펼쳤다. 이번 대회에서 8위 안에 입상한 선수에게는 KT가 11월 개최할 예정인 ‘드론 레이싱 월드 마스터즈’ 출전권이 주어졌다.

KT는 실생활에 활용할 수 있는 자체 개발 드론도 선보였다. ‘열영상 드론’은 바다, 산, 도심 등 장소를 불문하고 사람이 내는 열을 감지해 빠르게 조난자를 찾아준다. ‘기지국 드론’은 이동형 기지국을 탑재해 재난 등 위기상황에서 통신이 끊기지 않도록 해준다. 인공지능 TV 기가지니와 공기질 측정기기 에어닥터를 융합해 개발한 ‘미세먼지 측정 드론’은 지역과 장소를 불문하고 미세먼지를 측정할 수 있다.


이벤트 광장에서는 기가지니, 스마트폰을 최대 45%까지 더 사용할 수 있는 ‘베터리 절감 기술(C-DRX)’, 하이퍼 VR 서비스 ‘TV쏙’, 21장의 카드를 한 장에 담아 쓸 수 있는 ‘클립카드’ 등 KT의 혁신기술을 접할 수 있도록 했다. 11, 12일 양일간 밤에는 다양한 장르 음악,댄스 공연을 즐길 수 있는 ‘Y 나이트 파티’로 분위기를 달구기도 했다. /letmeout@osen.co.kr

[사진] 맨 아래는 KT 마케팅 전략본부 이필재 전무 /KT 제공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7-08-13 09:00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