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mail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밴드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폰트 크게
  • 폰트 작게

한국지엠 한마음재단, 여름 영재 캠프 지원

[OSEN=우충원 기자] 한국지엠한마음재단(이하 한마음재단)이 저소득 취약계층 가정의 자녀를 대상으로 ‘창의 틔움 여름 영재 캠프’를 후원한다고 10일 밝혔다.

창의 틔움 여름 영재 캠프는 한마음재단 후원으로 10일, 인천재능대학교 영재교육원이 개최했으며 서울, 경기, 인천 지역 초등학교 2, 3학년 학생 100명이 참가했다.

캠프에 참가한 학생들은 ▲영재 교육 전문가 특강 ▲수학/과학 과제들을 그룹별로 함께 해결하는 ‘입체도형 만들기’ ▲수학적 사고력, 창의적 문제 해결 능력을 개발하는 ‘브레인 스토리’를 통해 체험 활동을 갖고 창의성 및 논리적 사고력 향상의 기반을 마련했다.

한국지엠 홍보부문 김상원 상무는 "이번 캠프는 참가 어린이들의 창의적 사고력을 기르고 인성을 겸비한 인재로 양성해 나가기 위한 목적으로 개최됐다”며, "앞으로도 영재성이 엿보이는 저소득 취약계층 학생들을 적극 발굴하고 지원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 10bird@osen.co.kr

[사진] 한국지엠 제공.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7-08-10 09:23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