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mail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밴드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폰트 크게
  • 폰트 작게

[Oh!쎈 컷] ‘품위녀’ 김선아, 이태임 머리채 잡았다..‘사이다 예고’

[Oh!쎈 컷] ‘품위녀’ 김선아, 이태임 머리채...
[OSEN=강서정 기자] ‘품위있는 그녀’ 김선아가 김희선 대신 통쾌한 복수에 나서 짜릿한 쾌감을...


[OSEN=강서정 기자] ‘품위있는 그녀’ 김선아가 김희선 대신 통쾌한 복수에 나서 짜릿한 쾌감을 선사할 전망이다.

JTBC 금토드라마 ‘품위있는 그녀’(극본 백미경, 연출 김윤철)는 김선아(박복자 역)가 이태임(윤성희 역)을 몸으로 응징하는 현장을 공개했다. 말로는 도무지 이야기가 통하지 않는 ‘불륜남녀’ 정상훈(안재석 역)과 이태임을 향한 김선아의 와일드한 복수극은 무더위에 지친 시청자들에게 시원한 청량음료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공개된 사진에서 박복자(김선아 분)는 안방마님 자리를 꿰차 이제는 세련된 사모님의 외양을 갖췄지만 산전수전 공중전까지 겪은 남다른 포스를 가진 박복자의 진면모를 제대로 그려내고 있다. 윤성희(이태임 분)의 머리채를 잡고 살벌한 눈빛으로 관계를 끝내라고 협박하는 모습은 누구도 대적하지 못할 복수 끝판왕 등극을 예고하고 있다.

안재석(정상훈 분)의 불륜 사실을 알게 된 박복자는 윤성희 집으로 쳐들어가 “네가 안재석이랑 바람난 년이야?”라는 말을 시작으로 통쾌한 육탄 복수극을 펼친다고. 이제까지 무엇을 상상하던 그 이상의 일을 벌여온 박복자의 성향을 미루어 짐작해볼 때 ‘뼈도 못 추렸다’는 표현이 나올 만한 살벌한 난투극이 펼쳐질 것으로 예상된다.

촬영 전 김선아와 이태임은 철저히 합을 짜고 동선 체크를 한 후 촬영에 임했다. “힘들겠지만 한 번에 끝내자”고 후배 이태임을 다독인 후 촬영을 시작한 김선아는 살벌한 열연을 펼치다 촬영이 끝날 때마다 곧장 “괜찮냐”고 물으며 챙겼다. 이태임 또한 “선배님이 잘 이끌어 주신 덕분에 무사히 끝낼 수 있었다”고 해 촬영장에 훈훈함을 더했다는 후문.

‘품위있는 그녀’ 관계자는 “윤성희를 향한 박복자의 통쾌한 육탄 복수극은 이번 주 방송에서 최고의 명장면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박복자의 끝없는 욕망 때문에 상황은 대립할 수 없는 형국이지만 우아진을 생각하는 박복자의 속마음을 알 수 있는 장면이어서 더욱 의미가 깊다. 몸을 사리지 않는 연기투혼을 선보인 김선아와 이태임의 열연을 많이 기대해달라”고 당부했다. 오는 14일 오후 11시 방송. /kangsj@osen.co.kr

[사진] 제이에스픽쳐스, 드라마하우스 제공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7-07-13 08:21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