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mail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밴드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폰트 크게
  • 폰트 작게

해수부, 부산 북항에 '해수온천수영장' 개장

[OSEN=강필주 기자]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오는 7일부터 부산 북항의 재개발지역 친수공간을 활용해 만든 해수온천수영장을 개장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에 개장하는 해수온천수영장은 이 지역 지반에서 발견된 온천수를 활용한 것이다. 이 수영장은 부산 북항 재개발사업지의 국제여객터미널 옆 부지에 마련됐으며, 가로135m, 세로 55m, 총 7,425㎡(약 2,246평)의 규모로 최대 2000명까지 수용이 가능하다.

부산 북항은 1876년 개항 후 약 140여 년 동안 해상 수출입의 주요 관문으로서 역할을 감당해 왔다. 그러나 항만 노후화 및 부산 신항 개장 등으로 유휴항만이 발생했다. 이에 지난 2008년부터 재개발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2019년 준공될 예정이다.

해수온천수영장에 공급되는 물은 기본적으로 이 지역 지반에서 발견된 온천수다. 여기에 무더운 여름철 날씨를 고려, 시원한 담수를 일부 섞을 예정이다. 수영장 내에는 미끄럼틀과 그늘막텐트, 화장실 및 샤워실, 푸드트럭 등의 편의시설들도 함께 마련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본 수영장은 2019년 부산북항 재개발사업 준공 전까지, 하절기(7~8월)에만 운영되며 1인당 4000원의 입장료로 이용할 수 있다. 운영 성과가 좋을 경우 사계절 운영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오는 8월부터는 수영장 인근에 오토캠핑장도 개장해 가족 단위 방문객들의 이용 편의를 높일 계획이다.

정성기 해양수산부 항만지역발전과장은 “해수온천수영장과 오토캠핑장개장과 더불어 옛 부산항 연안터미널을 시민에게 개방하는 등 시민과 함께하는 부산북항재개발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며, “가족과 함께 해수온천수영장을 찾아 무더운 여름을 시원하게 보내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letmeout@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7-07-03 17:59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