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mail
  • 페이스북
  • 트위터
  • 라인
  • 밴드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폰트 크게
  • 폰트 작게

SK 최정, 19일만의 '손맛'…시즌 13호포

SK 최정, 19일만의 '손맛'…시즌 13호포
[OSEN=최익래 기자] SK 최정이 장사의 괴력을 뽐냈다.


[OSEN=최익래 기자] SK 최정이 장사의 괴력을 뽐냈다.

최정은 19일 창원 마산야구장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NC전에 3번타자 겸 3루수로 선발출장했다. 첫 세 타석에서 볼넷 하나를 골라낸 최정은 8-1로 앞선 5회 무사 1루에 타석에 들어섰다.

최정은 강윤구의 초구를 받아쳐 좌측 담장을 넘겼다. 비거리는 120m. 시즌 13호포였다. 지난 4월 30일 이후 19일만의 홈런포.

SK는 최정의 홈런을 앞세워 스코어를 10-1까지 리드를 벌려냈다. /ing@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 페이스북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클릭!!!]
2017-05-19 20:15
이전기사간편보기 다음기사간편보기